본문

뉴스 > 경제

빌 게이츠 "인류 감염병 극복 위해 韓과 공조"

한국스포츠경제 | 2022.08.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빌 게이츠 빌앤드멀린다게이츠 재단 공동 이사장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연합뉴스빌 게이츠 빌앤드멀린다게이츠 재단 공동 이사장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스경제=변동진 기자]"한국은 선도적 역할을 할 적임자."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인 빌 게이츠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 공동 이사장은 16일 감염병 국제 공조와 관련해 이같이 밝혔다.


게이츠 이사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코로나19 및 미래 감염병 대응·대비를 위한 국제공조의 중요성과 대한민국의 리더십' 주제 연설을 통해 "한국의 과학기술을 통한 더 큰 역할을 기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한국과 강력한 파트너십을 통해 근본적으로 글로벌 보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며 "소아마비, 홍역과 같은 감염병 퇴치뿐 아니라 인류를 감염병으로부터 구할 수 있을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게이츠 이사장은 지난 15일 오후 항공편으로 방한했다. 글로벌 보건안보 증진, 건강 형평성 격차 해소, 중저소득 국가 내 감염병 퇴치 노력 지속을 위한 한국 정부와의 업무협약(MOU)을 위해서다.


또한 게이츠 이사장은 이날 "글로벌 보건 위기인 지금은 재단과 한국이 더욱 긴밀한 협력을 시작할 적기"라고 강조하면서 "한국은 외국의 원조와 각고의 노력, 창의력으로 한 세대 만에 전후 폐허에서 경제대국으로 탈바꿈했다"고 추켜세웠다.


게이츠 이사장은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한 국제 공조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그는 "저희 재단이 지원하는 감염병혁신연합(CEPI)은 신종 감염병 발병 이후 백신 개발을 위해 노력 중"이라며 "덕분에 수백억 명이 목숨을 구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팬데믹으로 우리가 알게 된 건 우리 모두가 깊이 연결돼 있다는 것"이라며 "팬데믹은 불과 같이 국경 내에 멈추지 않고, 전 세계에 퍼진다"고 했다.


게이츠 이사장은 "우리는 팬데믹이 다시 발생하는 것을 막아야 한다"며 "코로나로 무너진 글로벌 보건을 재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 시점에서 글로벌 펀드에 대한 투자가 중요하고, 한국은 선도적 역할을 할 적임자"라며 "견고한 백신 제조 역량, 혁신적 민간 부문, 연구개발(R&D) 전문성, 글로벌 바이오 제조 인력 등 한국은 코로나19와 진단 검사 분야에서도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고 했다.


또 "한국 정부는 기타 감염병에 대응하고자 하는 다자주의, 글로벌 노력에 핵심적 역할을 하고 있고 지금까지의 성과는 굉장했다"며 "글로벌 보건에 대한 투자도 확대했는데, '코백스(COVAX)'에 2억 달러를 출연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한국은 다양한 '글로벌 보건 이니셔티브'에 강력한 지원을 하고 있다"며 "한국이 이런 기관에서 더 확대된 역할을 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1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24일 [금]

[출석부]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 빽다방 아이스 앗메리카노
[포인트 경품]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