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외국인, 지난달 국내주식 2450억원 사들여…7개월 만에 순매수

한국스포츠경제 | 2022.08.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11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2년 7월 외국인 증권투자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외국인은 상장주식 2450억원을 순매수했다. /금융감독원 제공11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2년 7월 외국인 증권투자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외국인은 상장주식 2450억원을 순매수했다. /금융감독원 제공

[한스경제=이성노 기자] 외국인 투자자들이 지난달 국내 상장 주식을 2400억원 이상을 사들이며, 7개월 만에 순매수로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22년 7월 외국인 증권투자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외국인은 상장주식 2450억원을 순매수, 상장채권 3조 5610억원 순투자 등, 총 3조 8060억원을 순투자한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유가증권시장에서 1조 1310억원을 순매수했으며 코스닥시장에서는 8860억원을 순매도했다. 주식은7개월 만에 순매수 전환이며 채권은 1개월 만에 순투자로 전환한 것이다.


7월 말 기준, 외국인 투자자들의 상장주식 보유잔액은 630조 4000억원으로 시가총액의 26.4%다. 이는 지난 6월에 비헤 36조 7000억원이 증가한 것이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미주(1조 7000억원), 아시아(5000억원) 등이순매수했으며 유럽(1조 900억원), 중동(1000억원) 등은 순매도했다.


국가별로는 미국(1조 7000억원, 싱가포르(4000억원) 등이순매수 했으며, 영국(1조원), 네덜란드(4000조원) 등은 순매도했다.


미국은 지난달 259조 9000억원(외국인 투자자의 41.2%)의 국내 주식을 보유했으며 △유럽 188조 7000억원(29.9%) △아시아 88조 5000억원(14.0%) △중동 20조 5000억원(3.2%) 등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지난달 상장채권 3조 5610억원을 순투자했다. 6조 1560억원을 순매수했으며 2조 5950억원을 만기상환했다. 7월 말 보유잔액은 전월보다 4조 6000억원이 늘어난 233조 5000억원으로 상장잔액의 10% 수준이다.

1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0월 2일 [일]

[출석부]
베지밀 검은참깨 두유 190ml x 72팩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베지밀 검은참깨 두유 190ml x 72팩 베지밀 검은참깨 두유 190ml x 72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