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683일만 해외출점 롯데免, 호주 시드니 매장 오픈

한국스포츠경제 | 2022.05.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롯데면세점 시드니 시내점. /사진=롯데면세점 제공롯데면세점 시드니 시내점. /사진=롯데면세점 제공

[한스경제=박슬기 기자]롯데면세점은 이달 5일 호주 시드니에 시내면세점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2020년 6월 싱가포르 창이공항점 오픈 이후 683일만의 출점이다.


3일 롯데면세점에 따르면 시드시시내점은 시드니 중심가인 중심상업지구에 문을 연다. 총 3개 층에 전체 면적 약 3000㎡(907평) 규모로 화장품, 향수, 주류, 시계, 주얼리 카테고리의 150여 개 브랜드가 입점했다.


롯데면세점은 지난 2018년 8월 제이알듀티프리(JR Duty Free)로부터 호주와 뉴질랜드의 5개 면세점을 인수한 뒤 2019년 1월 국내 면세업계에선 처음으로 오세아니아 시장에 진출했다. 이번에 문을 여는 시드니시내점은 롯데면세점의 오세아니아 지역 첫 신규 매장으로 향후 10년간 1조 원의 매출을 거둘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롯데면세점은 호주 관광 시장 회복세 맞춰 상품 카테고리별로 차별화된 운영 전략을 선보인다. 화장품은 호주 현지 소매가 대비 평균 15% 저렴한 가격 경쟁력을 내세운다. 에스티 로더, SK-II, 라 프레리, 설화수 등 60여 개의 국내외 유명 뷰티 브랜드가 입점한 지역 최대 규모의 화장품 매장을 통해 차별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주류와 시계 카테고리에 있어선 호주와 뉴질랜드 내국인을 겨냥한 마케팅을 펼친다. 주류의 경우 타 국가 대비 면세 반입 한도가 높다는 점(호주 2.25리터 이하 한 병, 뉴질랜드 1.125리터 이하 세 병)을 반영해 현지인들이 선호하는 로컬 와인 및 증류주 특화 매장을 선보이고, 전통 와이너리 콘셉트의 시음 공간을 운영해 현지 고객의 발길을 사로잡는다. 시계는 호주서 무관세 품목으로, 부가세만 붙인 가격으로 소매 판매가 가능하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이번 시드니시내점 오픈은 외연 확장에 다시금 속도를 높이겠다는 롯데면세점의 의지가 담긴 행보"라며 "해외 주요 관광지를 빠르게 선점해 관광 수요 급증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1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18일 [수]

[출석부]
신세계 상품권 1만원권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신세계 상품권 1만원권 신세계 상품권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