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종합]LG에너지솔루션(엘지에너지 솔루션) 공모주 상장일 따상 가격 기대감

국제뉴스 | 2022.01.2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LG에너지솔루션[종합]LG에너지솔루션(엘지에너지 솔루션) 공모주 상장일 '따상' 가격 기대감(사진=LG에너지솔루션 CI)

LG에너지솔루션(엘지에너지 솔루션) 공모주 청약 결과 높은 경쟁률을 보인 가운데114조원이몰리며 국내 기업공개(IPO) '대어 공모주'임을 입증했다.

만약 상장일 주가가 '따상'을 기록하면 1주당 가격이 78만 원까지 오를 것이란 기대감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9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 공모주 청약에는 약 113조9700억원의 증거금이 몰린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는 지난 5월 중복청약 금지 이후 진행된 IPO 가운데 카카오뱅크(186만건), 카카오페이(182만건), 현대중공업(171만건)을 간단히 뛰어넘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청약 첫날에만 237만5301건, 32조6467억원의 증거금이 몰렸다.

평균 청약 경쟁률은 69 대 1로 집계됐다.

대표 주관사로 배정 물량이 가장 많았던 KB증권이 청약 경쟁률은 67.35대 1로 집계됐다. 배정 물량은 502만8138주로 가장 많다.

또 대신증권은 경쟁률 65.3대 1, 청약건수는 72만264건으로로 집계됐다.

신한금융투자는 경쟁률 64.58대 1, 청약건수는 90만8315건이다. 대신증권과 신한금융투자는 각각 251만4068주가 배정됐다.

이번 공모 청약 경쟁률이 높아지면서 균등 방식으로 투자자 1명에게 돌아가는 공모주 몫은 1주 안팎으로 점쳐지고 있다.

인수단 증권사는 미래에셋증권 200.76대1 신영증권 57.59대1 하나금융투자 69.53대1 하이투자증권 56.72대1 등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들 증권사는 22만1354주씩 배정받았다.

배정 물량이 적었던 미래에셋증권은 경쟁률 211.23대 1로 가장 높았다.

청약 건수는 42만2227건으로 집계됐다. 미래에셋을 통해 청약한 투자자 10명 중 7명은 1주도 받지 못할 수도 있다는 가능성이 언급되고 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일반 청약자에게 총 1097만482주를 배정했다.

전체 공모주식의 25%인 1062만5000주와 임직원에게 배정됐던 우리사주에서 발생한 실권주 34만5482주를 합한 규모다.

만일 시초가가 공모가의 2배에서 결정되고 가격제한폭(30%)까지 급등하는 '따상'을 기록하면 첫 날 종가는 78만 원까지 오를 수 있다.

공모 물량을 받은 투자자는 주당 48만 원의 차익을 받을 수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23일 [월]

[출석부]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씬) M 콜라 참깨라면
[포인트 경품]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씬) M 콜라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씬) M 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