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현대일렉트릭, AI기술 활용 차세대 전력시장 공략

한국스포츠경제 | 2021.10.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원프레딕트와 온라인 솔루션 개발 업무협약
AI·ICT 기반 예방진단 솔루션 기술 고도화

image
사진제공: 현대중공업그룹
[한스경제=김정환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의 전력기기·에너지솔루션 계열사인 현대일렉트릭이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전력설비의 예방진단 기술 고도화로 차세대 전력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현대일렉트릭은 AI 예지보전 솔루션 개발 기업인 원프레딕트와 온라인 전력설비 예방진단 솔루션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양사가 국내·외 발전사와 조선소, 석유화학사, 일반 제조업체 등을 대상으로 온라인 전력설비 예방진단 솔루션을 개발하고 이를 활용한 공동 사업을 전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현대일렉트릭은 자체 개발한 정보통신기술(ICT) 플랫폼인 인티그릭(INTEGRICT)을 통해 변전소나 공장에 설치된 주요 전력설비의 성능을 실시간으로 관리하고 고객의 자산 가치를 극대화하는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원프레딕트는 AI 기반 설비 예지보전 솔루션 기업으로 다양한 산업 분야에 차별화된 설비 진단 및 고장 예측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AI 기반의 전력설비 진단 기술과 ICT·클라우드 기반의 솔루션 기술을 고도화한다. 또 설비진단의 정확도와 모니터링의 편의성을 한층 강화시켜 실시간 진단이 가능한 온라인 전력설비 예방진단 솔루션 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양사는 울산 현대중공업 내 154kV 변전소를 대상으로 전력용 변압기 온라인 예방진단 솔루션 구축사업을 함께 추진한다. 고장진단과 건전도 상태 분석 등을 포함한 종합 진단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일렉트릭 관계자는 “40년 이상 축적한 현대일렉트릭의 전력설비 설계 및 제조 노하우와 업계를 선도하는 원프레딕트의 산업AI 기술을 접목시켜 차별화된 시장 경쟁력을 확보하는 것이 목표”라며 “향후 국내·외 산업체 및 유틸리티 시장에서 적용 사례를 점차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윤병동 원프레딕트 대표는 “이번 현대일렉트릭과의 협업을 통해 원프레딕트의 기술력을 보다 빠르고 안정적으로 고객사들에게 선보일 수 있다는 점에서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도 전략적 파트너십의 영역을 확대하여 성장 가속화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김정환 기자
/김정환 기자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특종세상' 심권호, 나이 50세 레슬링 전설의 근황…'...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심권호(사진=MBN 방송화면 캡처)'현장르포 특종세상'에 나이 50세 대한민국 레...
'꼬꼬무 시즌3(정규편성)'가 전하...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꼬꼬무' 게스트들이 경악한 엄여인 ...
소상공인 손실보상 오류, 보상금 ...
소상공인 손실보상 오류, 보상금 액수에 '답답함'(출처=소...
내일은 국민가수 투표 방법 이병찬...
'내일은 국민가수 투표 방법' 이병찬-김영흠-박창근 치열한 ...
꼬꼬무 엄인숙 보험 살인사건, 가...
'꼬꼬무' 엄인숙 보험 살인사건, 가족 살해 후 방화까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29일 [금]

[출석부]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불닭볶음면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