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기업 88%, 자기소개서 맞춤법 실수 부정적으로 평가!”

이슈와뉴스 | 2021.10.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최근 카카오톡, SNS 등의 소통이 늘면서, 맞춤법이 파괴되고, 줄임말이나 신조어 사용이 매우 늘고 있는 추세다. 그러나 대부분의 기업이 지원서의 맞춤법 실수나 신조어 사용을 부정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조사돼, 지원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기업 251개사를 대상으로 ‘자기소개서 맞춤법 실수 평가’에 대해 조사한 결과, 88.4%가 ‘부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답했다.


이들 기업 중 39.6%는 자기소개서 내용 상 문제는 없지만 맞춤법이 틀려 해당 지원자를 탈락 시킨 경험이 있다고 밝혔다.


맞춤법 실수를 부정적으로 평가하는 이유는 ‘기본적인 역량이 부족한 것 같아서’(69.8%,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계속해서 ‘평소 다른 실수를 많이 할 것 같아서’(35.6%), ‘입사에 대한 열정이 없어 보여서’(27.9%), ‘상식이 부족해 보여서’(23.4%), ‘업무에 영향을 미칠 것 같아서’(20.3%) 등의 이유를 들었다.


맞춤법을 반복적으로 틀리는 자기소개서에 대한 인상으로는 ‘성의가 없어 보인다’(61.8%, 복수응답)가 단연 많았다. 다음으로 ‘부주의해 보인다’(50.2%), ‘기본 상식이 부족해 보인다’(31.1%), ‘신뢰가 가지 않는다’(24.3%), ‘실수를 잘 할 것 같다’(23.5%), ‘업무 능력에 의심이 간다’(19.1%)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특히, 전체 기업(251개사) 중 과반 이상(66.1%)는 최근 MZ세대에서 맞춤법 실수가 더 잦아졌다고 답했다.


그렇다면, 최근 방송, SNS 등을 통해 널리 사용되고 있는 ‘신조어나 줄임말’에 대해서는 어떻게 평가할까.


기업 75.3%가 신조어나 줄임말 사용을 ‘부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답했으며, 이들 중 32.3%는 ‘신조어, 줄임말 사용’으로 지원자를 서류 전형에서 탈락시킨 경험도 있었다.


부정적으로 평가하는 이유는 ‘비즈니스 매너와 예의가 부족해 보여서’(72%, 복수응답)가 가장 많았다. 이어 ‘장난치는 것처럼 가벼워 보여서’(37%), ‘전문성이 결여되어 보여서’(24.3%), ‘근무 시 정확한 의사 전달이 어려울 것 같아서’(16.4%), ‘상황판단 능력 및 적절한 대처 능력이 부족해 보여서’(16.4%), ‘타인을 배려하지 않는 것 같아서’(14.3%) 등의 순이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피오 계약논의 "정우성, 이정재 한솥밥 가능성"
피오 계약논의 정우성, 이정재 한솥밥 가능성(사진=피오 SNS)피오 계약논의 소식이 전해졌다.아티스트컴퍼...
류준열 출연검토 "日 감독 연출 커...
류준열 출연검토 日 감독 연출 '커넥트' 제안(사진제공=수...
KIA 미래 짊어진 스무살 클로저, ...
KIA 타이거즈의 2021 시즌은 웃을 일이 많지 않았다. 주축 선수...
‘인간 샤넬’ 제니, 보디슈트도 ...
제니가 ‘인간 샤넬’의 위엄을 뽐냈다.블랙핑크 제니는 더블유 ...
식을 줄 모르는 오겜 열풍…완전체...
'오징어 게임'이 전 세계 1억 개가 넘는 계정이 시청하면서 넷플...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16일 [토]

[출석부]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오레오
[포인트 경품]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