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손태승 회장, "비은행부문 양적·질적 동시 성장으로 승부"

국제뉴스 | 2021.10.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우리은행) 손태승 회장,(사진제공=우리은행) 손태승 회장,"비은행부문 양적·질적 동시 성장으로 승부"

(서울=국제뉴스) 박종진 기자 =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새롭게 마련한 강남타워 신사옥에 지난 8월부터 우리금융저축은행과 우리자산신탁이 이전한 데 이어, 9월 말 우리금융캐피탈까지 이전을 마무리하며 당초 계획한 3사 통합이전이 완료됐다고 6일 밝혔다.


우리금융그룹은 지주 출범 이후 그룹에 편입한 비 은행부문 3개 자회사가 우리은행 선릉금융센터가 입주해있는 강남타워에 통합이전하면서 은행과 비은행 자회사간의 협업을 더욱 강화하고 그룹 시너지를 본격화해 기업가치를 끌어 올릴 계획이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지난 5일 우리은행 및 우리카드·우리종금 등 자회사 대표들과 함께 강남타워를 직접 방문해 통합이전을 축하하고, 자회사 임직원들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 손태승 회장은 이날 각 자회사 대표 및 주요 임원들과 '자회사 경쟁력 강화 회의'를 직접 주재하기도 했다.


손태승 회장은 회의에서 "지주 출범 후 지난 3년 가까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그룹체제가 확고히 안착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룹 4년 차인 내년에는 비은행 포트폴리오 확대와 기존 비은행 자회사 경쟁력 강화를 동시에 추진해 비은행부문을 그룹의 강력한 성장 동력으로 만들자"고 당부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우리금융그룹은 올해 상반기 획기적인 실적 반등을 달성했고, 최근에는 예금보험공사가 보유중인 우리금융지주 지분 10%를 매각하기로 공고하며 완전 민영화도 초읽기에 들어갔다."며 "향후 탄탄한 실적과 성공적 민영화의 탄력을 기반으로 M&A(인수·합병)나 증자 등을 통해 그룹내 비은행부문 강화에 적극 나설 것이다."고 밝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K군 의혹 '김선호' 때문에 동명에 다른 '솔트엔터테인...
배우 김선호 인스타그램[한국미디어뉴스통신 서재탁 기자] 최근 커뮤니티사이트를 통해 대세배우 K군에 대...
홍진기 입대, 18일 논산훈련소 입...
홍진기 입대, 18일 논산훈련소 입소(사진=소속사 제공)홍진기 입...
[특징주]하이브 주가, BTS 오프라...
[특징주]하이브 주가, BTS 오프라인 공연 기대감에 강세(사진=빅...
만루포만 세 번째...보스턴, 휴스...
보스턴 레드삭스가 챔피언십시리즈에서 유리한 위치를 점했다.보...
'특급 마무리서 최다 블론까지' 고...
LG 마무리 고우석은 2019시즌 35세이브, 평균 자책점 1.52를 기...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19일 [화]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