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위메프 정률 수수료, 파트너사 부담 80% 이상 감소

한국스포츠경제 | 2021.09.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image
[한스경제=박슬기 기자] 위메프의 2.9% 정률 수수료 프로그램에 참여한 파트너사들이 수수료 부담이 크게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15일 위메프에 따르면 8월 한 달간 2.9% 정률 수수료를 적용받은 파트너사 중 92.4%가 전년 동기와 비교해 수수료를 절감했다. 이들 중 81.5%는 수수료를 80% 이상 줄였다.

예를 들어 한달 수수료가 100만원 발생한 파트너사는 2.9% 수수료 프로그램에 참여함으로써 부담을 20만원 이하로 낮춘다. 위메프는 "정률 수수료 프로그램 시행을 통해 부담을 줄인 파트너사가 좋은 상품을 더 좋은 가격에 제공하는 선순환이 이뤄질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위메프에서 식품·생활용품을 판매하는 한 파트너사 관계자는 "올해 7월 매출이 지난해와 비교해 78% 증가했는데, 2.9% 수수료 덕에 수수료는 10분의 1 수준으로 줄었다"라며 "수수료를 아낀 만큼 경쟁력 있는 가격과 상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투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파격적인 수수료 정책에 판매자들의 호응도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8월 한 달간 위메프에 새롭게 합류한 파트너사는 전년 동기 대비 9.4% 늘었다. 위메프에서 상품을 판매 중인 전체 파트너사도 21% 증가했다.

지난 4월 위메프는 업계 최저 2.9% 수수료를 정식 시행했다. 오픈마켓 방식으로 적용해 오던 상품별 차등 수수료 체계도 탈피했다. 9월부터는 여행·숙박·공연 등 비배송 파트너사까지 2.9% 정률 수수료를 확대 적용했다.

위메프 관계자는 "낮은 수수료로 비용 부담을 줄인 파트너사가 자연스레 가격과 상품에 재투자할 것"이라며 "위메프의 2.9% 정률 수수료는 소비자가 더 다양한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편리하게 쇼핑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진화하는 과정이다"라고 말했다.

사진=위메프 제공
/박슬기 기자
/박슬기 기자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수아레즈 '들어가라!' [MK포토]
지난 2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의 시티즌스뱅크파크에서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 필라델...
제주시, '문화도시제주' 블로그 댓...
[제주교통복지신문 임의순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문화도시제...
수아레즈 '간절함을 담아' [MK포토...
지난 2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의 시티즌스...
송가인, 연습도 실전처럼…시구 연...
가수 송가인이 영상을 공개했다.26일 송가인은 자신의 인스타그...
쉴트 감독 "김광현, 더 많은 기회 ...
마이크 쉴트(53)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감독은 불펜으로 변신한...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7일 [월]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불닭볶음면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