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경북 포도 신품종 농가보급 확대의 길 열려

뉴트리션 | 2021.08.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골드스위트

경북농업기술원은 경북에서 육성한 포도 신품종의 통상실시권 허락을 위한 종자위원회를 지난 18일에 개최하고 6월 하순부터 통상실시권 처분을 공고할 계획이다.


이번 종자위원회에서 심의하는 품종은 2019년 육성한 신품종'골드스위트'와'루비스위트'의 품종보호권 유상 양도와 통상실시권 허락 여부, 가격 등을 결정했다.


통상실시권이 허락되면 품종보호권자(경상북도)로부터 육묘업체 및 농업인단체가 품종의 종묘를 생산, 판매할 수 있어 경북 육성 품종의 농가보급 확대를 위한 기반이 마련된다.


청색 포도 품종인'골드스위트'는 수확기가 9월 중순으로 '샤인머스켓' 품종보다 2주정도 빠르며 사과처럼 식감이 아삭하고 당도가 24.0°Brix까지 올라간다. 또한 씨 없이 쉽게 먹을 수 있어 젊은 층에 인기가 높아 수입 포도를 대체할 품종으로 기대된다.


적색 포도인'루비스위트'품종은 수확기가 8월 하순으로 착색이 잘되고 당도가 높으며 수확량이 많고 재배가 편하여 농가에서 큰 호응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포도 '골드스위트'와 '루비스위트' 품종의 총 판매예정 수량은 12만주로 2021년 2만주를 시작으로 2024년 8만주, 2028년까지 12만주를 보급할 계획이며 6월 하순부터 2주간 경상북도 및 도농업기술원 홈페이지에 통상실시권 처분을 공고할 예정이다.


경북농업기술원은 앞으로 수출경쟁력 향상과 포도 산업 활성화를 위해 품질이 우수하고 다양한 신품종을 지속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2020년에는 식감이 우수하고 착색이 잘 되는 적색 품종'레드클라렛'과 '캔디클라렛', 농가의 노동력을 줄일 수 있는 생력형 품종'해피그린', 와인용으로 가능한 포도'코코씨들리스'등을 개발하여 품종에 맞는 재배법을 확립하여 농가에 안정적으로 보급할 계획을 갖고 있다.


신용습 경북농업기술원장은 "이번 종자위원회를 통해 포도 맛과 향기가 좋아 외국산 품종을 대체할 수 있는 청색 '골드스위트' 품종과 적색이면서 당도가 놓고 식미가 좋은 '루비스위트'품종을 농업인들이 우량묘목을 좀 더 싼 가격에 구입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여자축구 아시안컵 사상 첫 우승? 벨 감독 "패배 믿을...
한국 여민지가 30일 경기도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여자 축구 한국과 뉴질랜드의 친선경기 2차전에서 뉴...
모더나 1차 접종 후 15일 만에.."...
30세 딸이 모더나 1차 백신 접종을 한 후 15일 만에 사망했다는...
올포유김소연 패딩 하나면 따뜻함...
입동이 지나자마자 겨울 추위가 바짝 다가왔다. 한성에프아이(대...
우리은행 지점장 고객 예금 수천만...
뉴스1,살구뉴스DB국내 4대 시중은행 중 하나인 우리은행 전주금...
신진서, 고독한 에이스…농심배 4...
한국이 농심배에서 우승하기 위해선 최종 주자인 신진서가 3라운...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2월 1일 [수]

[출석부]
불닭볶음면 컵 빼빼로
[포인트 경품]
불닭볶음면 컵 불닭볶음면 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