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남부발전, 규제혁신으로 中企 활력 제고

한국스포츠경제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K-규제혁신 회의 모습.(사진=한국남부발전)K-규제혁신 회의 모습.(사진=한국남부발전)

[한스경제=양세훈 기자] 한국남부발전(사장 이승우)이 적극적 규제혁신 노력으로 중소기업에 힘이 되고 있다. 정책사업 기업참여 확대 및 중소기업 사업지원 강화 노력은 물론 협력사와의 포용성장으로 경제활력 제고에 보탬이 된다는 평이다.


남부발전은 최근 찾아가는 'K-규제혁신 회의'를 통해 77건의 자체 과제를 발굴하고, 제도 개선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대한민국(KOREA)과 남부발전(KOSPO)의 영문 앞 글자를 따 이름 지어진 'K-규제혁신'은 공공기관 규제혁신을 선도하여 민간 중소기업의 활력을 제고한다는 취지에서 추진된 남부발전의 통합 플랫폼 전략이다.


올 3월 전사 계약담당자 규제발굴 화상회의로 시작한 이래 올해만 4회째 진행됐으며, '규제혁신 전문가 워킹그룹 회의' 및 남부발전 규제혁신 총괄 자문의결기구인 '규제개선위원회'와 함께 규제혁신 정책 발굴의 요람이 되고 있다.


지난 7일부터 11일까지 △대국민 신뢰 제고 △그린뉴딜과 디지털뉴딜정책 사업 기업참여 확대 △중소기업 사업지원 강화로 구분해 규제생성부서 담당자를 직접 면담하는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회의에서는 ▲중소기업 영업기밀 보호제도 강화 ▲지역 중소기업 활용 풍력발전기 국산화 프로젝트 ▲상생형 스마크공장 구축 지원 ▲에너지기술 마켓 활용 혁신제품 등록지원 사업 등 총 77건의 자체 과제가 발굴됐다.


이승우 사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에 처한 중소기업이 많다"면서 "전사적 규제혁신 역량을 결집해 민간 경제활력을 도모하는 불쏘시개 역할을 해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남부발전은 지난해 7월 부기관장 직속으로 'KOSPO기업성장응답센터'를 신설해 규제개선 및 중소기업 민원업무를 전담하고 있으며, 남부발전 규제혁신 고유모델인 '규제혁신 가위(불공정한 규제 철폐), 바위(불합리한 관행 타파), 보(협력사 포용성장)'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마켓비 리퍼브 파주운정스토어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
[한스경제=김정환 기자]15일 마켓비 리퍼브 파주운정스토어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이 공개됐다.이날 오...
'엘레나 질유산균' 캐시워크 돈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엘레나 질...
사회적거리두기 4단계 간소화? "중...
사회적거리두기 (사진-보건복지부 인스타그램)정부는 온라인에서...
'식스센스2' 온주완→2PM 준호까지...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식스센스2'(사진제공=tvN)'식스센스...
MBC 라디오스타 코요태 신지, “김...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국민 혼성 그룹 코요태의 신...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5일 [화]

[출석부]
BBQ 황금올리브치킨반반콜라1.25L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BBQ 황금올리브치킨반반콜라1.25L BBQ 황금올리브치킨반반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