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남동발전-해양에너지, 中企 친환경 연료전환 앞장

한국스포츠경제 | 2021.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9일 오후 남동발전 본사에서 중소기업 친환경 연료전환 온실가스 감축사업 업무협약식이 열렸다.(사진=한국남동발전)9일 오후 남동발전 본사에서 중소기업 친환경 연료전환 온실가스 감축사업 업무협약식이 열렸다.(사진=한국남동발전)

[한스경제=양세훈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김회천)과 해양에너지(사장 김형순)는 지난 9일 남동발전 본사에서 전남지역 중소기업 5개사(도로산업, 삼원, 삼호콘크리트, 세라코, 쏘울에너지)와 함께 '중소기업 친환경 연료전환 온실가스 감축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난 1월 남동발전과 해양에너지의 업무협약 이후 공개공모 및 심사를 거쳐 선정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친환경 연료전환 온실가스 감축사업에 착수하기 위해 시행됐다.


기존에 상대적으로 온실가스를 많이 배출하는 연료인 벙커씨유, 경유 등을 사용하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도시가스 연료전환과 온실가스 감축사업 등록 및 배출권 발행을 지원하게 된다. 남동발전은 안정적인 배출권 확보, 해양에너지는 도시가스 공급처 확대, 중소기업은 연료비용 절감 및 배출권 판매를 통한 부가수익 창출의 1석3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협약으로 남동발전은 IBK기업은행과 공동운영하고 있는 동반성장협력대출을 통해 중소기업 연료전환 설비교체비 또는 안정적인 감축사업 운영을 위한 운영비를 저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중소기업의 비용부담을 최소화한다. 또한 전문적인 역량과 경험을 바탕으로 온실가스 감축사업 등록 및 배출권 발행절차를 지원하고 배출권 전량(10년간 3만5000톤)을 구매할 계획이다.


정광성 남동발전 기술안전본부장은 "국가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서는 온실가스 감축의무를 지니는 기업뿐만 아니라, 이번 사업에 참여한 중소기업과 같은 비의무기업의 자발적인 감축이 이뤄져야 할 것"이라며 "중소기업의 온실가스 감축을 적극 지원해 국가 탄소중립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동발전은 과감한 에너지전환으로 국내 최초 신재생에너지 1GW 시대를 열었으며, 지난 7월에는 국회기자회견을 통해 국내기업 최초로 '2050 KOEN 탄소중립' 목표를 선언함으로써 '2050 대한민국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고양시 숲속마을, 아귀&뽈찜집, 비주얼파스타집 ...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사진제공=SBS)‘백종원의 골목식당’이 고양시 숲속마을...
'위트리스와 와이미' 신화 김동완X...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라디오스타'(사진제공=MBC)신화의 ...
동두천시 드림스타트, ㈜이레P&R과...
동두천시 드림스타트, ㈜이레P&R과 함께 해충방제서비스 자원봉...
이강인 "올림픽은 모든 선수들이 ...
[뉴트리션] 남자 올림픽대표팀의 '막내 형' 이강...
충남체육회, 전국체전 준비 등 과...
과학적 관리를 받고 있는 핸드볼 팀(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7일 [목]

[출석부]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왕뚜껑
[포인트 경품]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