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현대차-SK-포스코-효성, 수소동맹..."글로벌 수소강국으로 도약할 것"

한국스포츠경제 | 2021.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현대차-SK-포스코-효성이 한국판 '수소기업협의체' 설립을 추진한다. / 사진=현대자동차현대차-SK-포스코-효성이 한국판 '수소기업협의체' 설립을 추진한다. / 사진=현대자동차

[한스경제=김재훈 기자]국내 글로벌 기업들이 수소사회 구현과 탄소중립 실현에 적극 기여하기 위해 어벤저스를 구성한다. 2030년까지 43조를 수소경제에 투자키로 약속한 바 있는 현대차그룹, SK그룹, 포스코그룹, 효성그룹 등이 민간기업 주도 '수소기업협의체' 설립을 추진해 오는 9월 중 공식 출범키로 한 것이다. 수소경제를 선점하고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육성함으로써 글로벌 수소강국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다.


10일4개그룹은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이 현대자동차·기아 기술연구소에서 수소기업협의체 설립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올해 초 현대차그룹, SK그룹, 포스코그룹은 수소경제 활성화 및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민간기업 주도의 협력 필요성을 공감하고 CEO 협의체인 '한국판 수소위원회' 설립을 추진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에 효성그룹이 협의체에 참여하겠다는 의사를 밝힘에 따라 4개 그룹 회장이 회동, 수소기업협의체 설립을 본격적으로 논의하게 됐다.


수소기업협의체는 현대차그룹, SK그룹, 포스코그룹이 공동의장을 맡고 효성그룹을 포함한 4개 그룹이 수소 관련 사업 및 투자를 진행 또는 계획 중인 기업들의 추가 참여 확대를 견인한다. 오는 7월까지 참여 기업을 확정하고 9월 중 CEO 총회를 개최해 출범을 공식화할 예정이다.


수소기업협의체는 CEO 협의체 형태로 운영되며 정기 총회 및 포럼 개최를 통해 국내 기업의 투자 촉진을 유도하고 수소 산업 밸류체인 확대를 추진한다. 이를 통해 수소 사회 구현 및 탄소중립 실현에 적극 기여한다는 목표다.


수소기업협의체 설립을 주도하는 4개 그룹은 수소사회 저변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


현대차그룹은 2013년 세계 최초로 수소전기차를 양산하는 등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고 있으며, 2030년까지 연간 수소전기차 50만대,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70만기를 생산하겠다는 구상이다. 향후 상용 수소전기차 개발에 역량을 집중해 경쟁력 있는 신차를 연이어 선보일 방침이다.


현대차그룹은 전날(9일) 국내 최대 전기차 전시회인 'xEV 트렌드 코리아 2021(xEV TREND KOREA 2021)'에 참가해 앞선 전동화 기술을 소개했다. 이번 행사에서 현대차는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모델인 아이오닉 5를 전시하고 시승 체험을 제공하며 초고속 충전 시스템 E-pit과 수소전기차 넥쏘 등을 선보이고 있다.


넥쏘는 차세대 동력인 수소연료전지 시스템을 기반으로 첨단 편의 기술을 대거 탑재한 미래형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이다. 넥쏘는 지난해 단일 모델 세계 최초로 단일 국가에서 누적 판매 1만 대를 달성하며 수소전기차 시장을 이끌고 있는 차량이다.

현대자동차의 넥쏘 / 사진=현대자동차현대자동차의 넥쏘 / 사진=현대자동차

SK그룹은 지난해 말 수소 사업 전담조직인 '수소사업추진단'을 신설하고 2025년까지 수소 생산-유통-소비에 이르는 밸류체인을 구축함으로써 글로벌 1위 수소 에너지 기업으로 도약한다는 목표다. 이와 함께 2023년 부생수소 3만 톤을 시작으로 2025년부터는 친환경 청정수소 25만 톤을 포함 총 28만톤 규모의 수소를 생산할 계획이다.


SK그룹에서 액화석유가스(LPG)를 수입·저장·판매하는 SK가스는 2025년을 목표로 울산 수소복합단지 구축에 나서는 등 수소 사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수소와 액화천연가스(LNG) 등 저탄소 사업에 2조2000억원을 투자해 기존의 화석연료 기반 사업 포트폴리오에서 수소를 비롯한 친환경 에너지 중심으로 전환한다는 구상이다.


SK가스는 기존 LPG 사업에 머무르지 않고 수소 등 신규 사업을 적극 추진해 현재 10% 수준인 친환경 사업의 이익 비중을 2030년까지 27%로 확대할 계획이다.또 독자적인 역량으로 원료 도입부터 수소 생산, 소비까지 유기적으로 연결된 사업모델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포스코그룹은 '수소경제를 견인하는 그린수소 선도기업' 비전 아래 수소 사업을 신성장동력으로 삼아 2050년까지 그린수소생산 500만톤, 수소 매출 30조원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한 바 있다. 또 친환경 '수소환원제철 공법' 개발을 통해 2050년까지 사업장 탄소 배출 제로화를 실현하겠다는 계획이다. 이 계획이 성공할 경우 탄소중립을 추진 중인 세계 철강업계에서 독보적 입지를 구축할 전망이다.


수소환원기술은 제철소 제선공정에서 환원제 및 열원으로 사용되는 석탄을 수소로 대체해 온실가스를 획기적으로 감축하는 기술이다. 제철소는 철강 생산과정에서 석탄에서 발생하는 일산화탄소를 철광석과 산소를 분리하는 환원제로 사용한다.


이 과정에서 막대한 이산화탄소가 발생하는데 철강사들이 우리나라 탄소 배출량 가운데 20% 안팎을 차지하는 이유다. 하지만 수소환원제철은 일산화탄소 대신 수소를 환원제로 사용하기 때문에 이산화탄소를 배출하지 않는다.

SK어드밴스드 울산공장 전경. / 사진=SK가스SK어드밴스드 울산공장 전경. / 사진=SK가스

효성그룹은 수소의 생산부터 공급에 이르는 밸류체인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효성중공업이 2023년까지 글로벌 기업 린데와 함께 울산 용연 국가산업단지에 연산 1만3000톤 규모의 액화수소를 생산할 수 있다. 이는 연 10만대의 자동차에 연료를 공급할 수 있는 양이고 13만톤의 배기가스 절감 효과를 낼수 있다.


또한 액화수소 공장을 건립하며 전국 30여 곳에 대형 액화수소 충전소를 세우는 등 수소 공급 네트워크 구축에도 힘을 쏟고 있다. 효성중공업은 지난해 수소 버스와 수소 생산이지 충전소 등 300억원 가량의 대형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25%의 점유율로 시장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올해 신규 수주 규모는 700억원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그룹, SK그룹, 포스코그룹, 효성그룹은 수소기업협의체 설립 추진과 함께 수소 관련 사업에도 더욱 역량을 집중함으로써 탈탄소 시대의 도래를 선도해 나간다는 복안이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수소기업협의체 설립을 비롯해 국내 주요 기업들과 수소 사업 관련 협력을 지속함으로써 수소 에너지의 확산 및 수소 사회 조기 실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국내 수소 산업을 육성하고 성장을 견인하기 위해서는 기업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수소 산업이 단단히 뿌리를 내리고 글로벌 수소강국으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은 "수소경제는 포스코 단독으로만 이뤄낼 수 없는 과업으로 수소경제로의 전환을 위해 정책과 제도가 뒷받침되고 산업계도 힘을 합쳐 탄소중립과 국가 발전에 함께 기여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은 "지속적인 R&D를 통해 수소의 충전 및 공급 설비를 국산화함으로써 효율적이고 경제적인 수소 밸류체인 구축에 효성그룹이 적극 동참하겠다"고 피력했다.


이날 현대차·기아 기술연구소를 방문한 4개 그룹 회장 및 경영진들은 넥쏘 자율주행차를 비롯해 수소전기트럭, 수소전기버스, 아이오닉 5, EV6, G80 전동화모델, GV80, GV70, 스타리아 등 현대차그룹의 주요 차량을 시승했다.


이와 함께 소형화, 출력밀도 향상을 목표로 개발 중인 현대차그룹의 차세대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및 수소연료전지 기반의 이동형 발전시스템을 살펴봤다.


또 현대차그룹 최초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비롯해 의자형 착용로봇 H-CEX, 작업 보조 착용로봇 H-VEX, 의료용 착용로봇 H-MEX 등 로보틱스 기술과 UAM(도심 항공 모빌리티) 기체 전시물 등 미래 핵심 기술을 둘러봤다.


한편 지난 3월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제3차 수소경제위원회'에서 SK·현대차·포스코·한화·효성 등 5개 그룹과 중소·중견기업들은 2030년까지 수소 생산, 유통·저장, 활용 등 수소경제 전 분야에 43조40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동국제약 식물성 오메가3'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사진제공=동국제약)'동국제약 식물성 오메가3' 관련 캐시워크 돈버는퀴즈가 등장...
주병선ㆍ이지훈ㆍ박구윤ㆍ정동하ㆍ...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사랑의 콜센타’(사진제공=TV조선)...
'가을 우체국 앞에서', 슬기로운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김대명 '가을 우체국 앞에서' 슬기로...
정치깡패 이정재의 탄생…'꼬꼬무'...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정치깡패 이정재, '꼬리에 꼬리를 무...
잠실구장에 뜬 레드문 [MK포토]
24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2021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두산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4일 [목]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