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전라북도, 독일기업 대상 온라인 투자환경설명회 개최

뉴트리션 | 2021.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전라북도는 4일 코로나19로 인한 해외 직접 투자유치 활동 어려움과 투자의 불확실성 증대에 대응하기 위해 독일기업들을 화상으로 초청하는 투자환경 설명회를 영상회의실에서 개최하였다.


전북도는 지난 4월 말까지 한독상공회의소(KGCCI)와 함께 전기차 분야의 독일 현지 기업들과 국내에 투자한 독일기업 및 기관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이번 설명회에 30여 개의 기업이 참가하였다고 밝혔다.


이날 화상 설명회에서 양선화 전북도 투자금융과장은 전라북도의 전기차 산업 현황과 새만금 산업단지 및 투자 인센티브 제도 등을 자세히 소개하면서, 독일기업들의 전라북도 투자 관심을 이끌어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뒤이어, 실제 도내에 투자한 전기차 기업인 ㈜명신의 박호석 부사장이 명신의 향후 전기차 생산현황 및 향후 발전계획 발표하면서, 1단계 시장진입, 2단계 고객 다양성, 3단계 친환경 전기차 플랫폼 구축 등 사업계획을 발표하였다.


이원정 연암공과대학 교수(前LG생산기술원 책임연구원)는 리튬 이차전지 생산 과제를 발표하였다. 전지 사업의 지속성장을 위해 전지 PLC(Product Life Cycle) 관점에서 에너지 효율이 개선돼야 한다고 하며, 특히 각 단계에서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하고, 전지수리, 전지 재사용, 폐전지 재생 활동이 활성화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근영 선영파트너스 대표는 독일기업의 한국시장 진출에 있어 유의 사항 등을 발표하며, 특히 자동차 분야 인증 부분에 대해서 자세히 설명해, 독일기업들의 한국 시장 진출에 많은 도움을 주었다.


전북도는 이날 투자환경 설명회에서 추가 투자 관련 자료와 상담을 원하는 기업들을 대상으로 화상 면담과 이메일 등을 통해서 1:1 맞춤형 투자유치 활동을 전개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양선화 전라북도 투자금융과장은 "전라북도가 전기차 신산업 생태 구축을 통해서 대한민국 전기차 산업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나가고 있다"며, "전라북도 전기차 클러스터가 성공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과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다짐하며, 독일 전기차 기업들의 투자를 유도하였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바둑판 정중앙 정답 업데이트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바둑판 정중앙' 정답 업데이트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가 출제됐다.7일 오전 1...
① 트롯 전국체전 이소나 & 서울예...
지난해 방송된 KBS2 으로 트로트?가수의 첫발을 내디딘 무형문화...
[TF확대경] 김흥국, 차량 블랙박스...
오토바이를 치고 달아난 혐의(뺑소니)를 받고 있는 김흥국은 차...
차태현·조인성 케미 빛났다…어쩌...
'어쩌다 사장'이 만족스러운 성적과 함께 막을 내렸다. /'어쩌다...
한강 실종 대학생, 휴대전화 포렌...
한강 실종 대학생, 휴대전화 포렌식 완료...사망 원인 밝히나?한...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7일 [금]

[출석부]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