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기아, 2021년 4월 24만 9,734대 판매

국제뉴스 | 2021.05.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 '셀토스(SELTOS)' 차명 공개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 '셀토스(SELTOS)' 차명 공개

(서울=국제뉴스) 이상철 기자 = 기아는 2021년 4월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5만 1,128대, 해외 19만 8,606대 등 전년 동기 대비 78.0% 증가한 24만 9,734대를 판매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는 1.5% 증가, 해외는 120.9% 증가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2만 7,955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셀토스가 2만 6,864대, K3(포르테)가 2만 2,591대로 뒤를 이었다.

■ 국내 판매
기아는 2021년 4월 국내에서 전년 동월 대비 1.5% 증가한 5만 1,128대를 판매했다.

지난달 가장 많이 판매된 차량은 카니발(8,670대)로 8개월 연속 기아 월간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승용 모델은 K5 6,607대, 레이 3,808대, 모닝 3,348대 등 총 2만 2,047대가 판매됐다. 지난달 판매를 시작한 K8은 기존 K7을 포함해 5,017대가 판매됐다.

카니발을 포함한 RV 모델은 쏘렌토 6,228대, 셀토스 3,491대 등 총 2만 2,207대가 팔렸다.

상용 모델은 봉고Ⅲ가 6,697대 팔리는 등 버스와 트럭을 합쳐 총 6,874대가 판매됐다.

■ 해외 판매
기아의 2021년 4월 해외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120.9% 증가한 19만 8,606대를 기록했다.

해외 판매 상승은 지난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인해 발생한 판매 부진에 따른 기저효과가 주요 원인이다. 지난해 4월은 전년 동기(2019년 4월) 대비 51.7% 감소한 8만 9,901대가 팔렸다.

차종별 해외 실적의 경우, 스포티지가 2만 6,788대 팔리며 해외 최다 판매 모델이 되었고 셀토스가 2만 3,373대, 리오(프라이드)가 2만 213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 관계자는 "코로나19 재확산으로 경영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이지만 전용 전기차 EV6와 K8(K7 후속 모델) 및 5세대 스포티지 등 경쟁력 있는 신형 볼륨 차량을 앞세워 판매 모멘텀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백상예술대상] 2021 백상예술대상 성료, 유재석·이...
[한스경제=김정환 기자]TV·영화·연극을 아우르는 종합예술시상식 '제57회 백상예술대상(2021)'가 유재석...
최기문 영천시장-경북신용보증재단...
(영천=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최기문 경북 영천시장은 12일 김...
경산시, 하반기 공공근로사업 100...
(경산=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경산시가 코로나19 장기화...
양주시, 지역 균형 양주형 뉴딜 추...
양주형 뉴딜사업추진보고회 [뉴트리션] 양주시는 1...
의정부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환...
의정부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환경정비˙복지사각지대 발...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4일 [금]

[출석부]
CU 3천원권 비요뜨
[포인트 경품]
CU 3천원권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