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양주시, 도라지재배 경쟁력 향상을 위한 2021년 도라지 일괄 기계화 기술 보급 시범 사업추진

뉴트리션 | 2021.05.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로터리 및 휴립복토정지기

[뉴트리션] 양주시는 특용작물 기계화 기술 보급을 위한 '2021년 도라지 일괄 기계화 기술보급 시범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농업 현장의 인력난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는 가운데 파종 전 작업부터 수확작업까지 도라지 전 생산과정에 기계화 기술 도입을 통해 기존 농법 대비 50% 이상의 노동력을 절감할 수 있는 기술 보급 시범 사업이다.


현재 도라지 재배작업은 대부분 경운(흙갈이)작업과 정지작업으로 인력과 시간이 많이 드는 파종이식, 수확작업 등임에도 불구하고 기계화는 미흡한 실정이다.


특히, 경운과 정지작업은 도라지 뿌리의 생육과 활동을 촉진하며 토양 표토의 잔유물과 거름비료들을 매몰해 지력을 높이고 잡초 발생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어 고품질 도라지 생산에 역할이 크다.


이에 시는 트랙터에 부착할 수 있는 로터리 및 휴립복토정지기 농기계를 도입, 보급된 농기계는 파종 전 경운과 두둑 조성을 위한 복토정지 작업을 동시에 가능하게 해 작업 시간과 인건비가 크게 감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에 보급한 관리기를 이용하면 두둑조성 작업시간이 10a당 1시간으로 기존 로터리 경운작업 2시간 소요에 비해 50% 이상 절약된다.


또한 기계화작업으로 40cm 이상 심경을 충분히 확보할 수 있어 고품질 도라지 생산이 가능하다.


특히, 땅속 작물 수확기에 기계를 활용할 경우 10a당 1시간 소요되며 인력으로 수확할 때 30시간과 비교해 작업능률이 300% 이상 향상된 것으로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시범 사업은 농촌 노동력 감소와 고령화는 물론 한중 FTA 타결 등 특용작물 재배 지속성이 염려되고 있는 상황 가운데 농가 경쟁력 제고를 위한 농업기계화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실시했다"며 "앞으로도 고품질 농산물 생산 기술보급으로 농가 경영비 절감과 농가 소득 향상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8일 불스원 프리미엄 스팀세차 관련 홈플 퀴즈 정답 ...
'불스원 프리미엄 스팀세차' 관련 홈플 퀴즈 정답이 공개됐다. / 마이 홈플러스[한스경제=이수현 기...
어버이날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
어버이날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정답은?5월8일 KB 리브메이트 ...
구혜선, 안재현은 품어달라 유튜버...
구혜선, 안재현은 '품어달라' 유튜버는 '명예훼손 고소...
[걸어서 세계속으로] 호주 레이디...
[걸어서 세계속으로] 호주 레이디엘리엇섬·레인보 비치·힐리어...
부산 동구, 다행복교육지구 학부모...
[뉴트리션] 부산 동구는 부산남부교육지원청과 함...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8일 [토]

[출석부]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팔도비빔면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