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대전시, 버스전용차로 위반과태료 체납액 일제정리 추진

뉴트리션 | 2021.05.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대전광역시 버스전용차로 위반과태료 체납액의 징수를 위해 5월부터 6월까지 2개월간 체납액 일제정리기간을 운영할 계획이다.


대전시는 버스운영차로 위반 과태료의 체납액이 24,000여건에 16억 원에 달하고 있으며, 체납액의 주된 원인은 체납자의 납부 의식 결여와 차령초과 말소 등 제도의 악의적 이용에 따른 고질적 체납인 것으로 확인했다.


이에 따라, 대전시는 성실 납부자와 형평성을 위해서 징수역량을 총동원 강력하게 징수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정리기간 중 2회에 걸쳐 체납고지서를 일제 발송 자진 납부를 유도하는 한편, 고질ㆍ상습 체납자는 자동차, 채권, 가상화폐거래소에 은닉한 비트코인 등의 보유 현황을 확인 조기에 압류를 실시하고, 4건 이상 체납자는 5월 중 부동산 소유여부를 조사한 후 자진납부 안내문 발송하고 6월에는 부동산 압류를 실시할 예정이다.


반면,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생계형 체납자들에 대해서는 체납액 납부에 어려움을 고려하여 부동산 등 채권 압류유예 조치 및 체납액의 분할 납부ㆍ납부연기와 1년 이상 압류재산 중 실익 없는 압류재산에 대해서는 과감한 압류해제로 실질적 부담을 덜어주어 경제적 자립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버스전용차로 위반과태료에 대한 체납여부는 시 홈페이지 교통위반과태료 조회 코너 및 전화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으며, 체납 과태료 신용카드납부는 전화로 가능하다.


대전시 한선희 교통건설국장은 "과태료를 체납하면 75%까지 가산금이 부과되고 현행 법률이 규정하는 최고 범위에서 재산, 폐차대금 압류 등 행정 제재를 강력하게 추진할 예정"이라며 "올바른 납부 풍토를 위해 자진 납부하는 성숙한 시민 의식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57th 백상] 자산어보 놀면 뭐하니? 대상…애틋한 수...
영화 '자산어보'와 TV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가 13일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 57회 ...
[백상예술대상] 2021 백상예술대상...
[한스경제=김정환 기자]TV·영화·연극을 아우르는 종합예술시상...
의정부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환...
의정부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환경정비˙복지사각지대 발...
포스코건설, 자율보행 로봇 활용해...
포스코건설이 최근 국내 최초로 '포천~화도 고속도로 4공구' 터...
포천교육지원청, 2021 포천혁신교...
2021 포천혁신교육지구 업무 담당자 협의회 사진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4일 [금]

[출석부]
파리바게뜨 명가명품 우리벌꿀카스테라 비요뜨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명가명품 우리벌꿀카스테라 파리바게뜨 명가명품 우리벌꿀카스테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