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백신 관련주] WHO 모더나 백신 사용승인...관련주 급등 조짐

국제뉴스 | 2021.05.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방송화면)(사진=방송화면)

세계보건기구(WHO)는 30일(현지시간) 미국 제약사 모더나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의 긴급사용을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CNN 등에 따르면 WHO는 이날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을 긴급사용 목록(EUL)에 등록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모더나 백신은 미국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한 백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인도 세럼연구소 백신, J&J 얀센 백신에 이어 5번째로 WHO 긴급사용 승인을 받았다.

WHO는 품질과 안전성, 효과 평가 기준을 충족한 코로나19 백신을 긴급사용 목록에 올린다.

긴급사용 목록에 등재한 코로나19 백신은 각국의 자체 규제당국 승인을 신속하고 쉽게 받을 수 있도록 한다.

모더나 백신은 이미 미국, 캐나다를 비롯한 일부 국가의 긴급사용 승인을 받았다.

앞서 지난 1월 WHO 면역 자문단(SAGE)는 94.1% 효과를 보인 모더나 백신을 평가하고서 임시로 성인을 대상으로 하는 접종하도록 권고한 바 있다.

마리안젤라 시망 WHO 사무차장은 코로나19 백신의 공평분배를 위한 국제적인 협력체 COVAX 피시빌리티의 주요 백신 공급국인 인도가 감염자 급증으로 백신 수출을 제한하는 것 등을 감안하면 더 많은 백신을 준비하는 일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시망 사무차장은 중국 제약업체 시노팜(中國醫藥集團)과 시노백(科興控股生物技術)이 각각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에 대해서도 서둘러 다음 주말까지 긴급사용 목록에 올릴지를 결정하겠다고 전했다.

WHO는 러시아가 개발한 '스푸트니크V' 백신에 대해서도 승인을 검토하고 있다. 세르게이 베르시닌 러시아 외무차관은 지난 22일 몇 주 안에 승인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편, 국내 모더나 관련주로는 에이비프로바이오, 엔투텍, 파미셀 등이 언급되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칠곡군, 코로나19 극복 위해 지방세 11억여 원 감면
(칠곡=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경북 칠곡군이 '코로나19' 피해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방세 감면...
칠곡군의회 제273회 임시회, 17건 ...
(칠곡=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경북 칠곡군의회(의장 장세학)는...
국토부, 2021년도 1차 도시재생뉴...
(세종=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국토교통부와 LH공사는 2021년도...
김성암 제21대 한국전력기술 사장 ...
(김천=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김성암(金聖巖) 前 한국전력공사...
코로나19 환자였던 신현봉씨 서울...
(왼쪽으로)신현봉씨와 서울적십자병원 문영수 원장의 기념사진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0일 [월]

[출석부]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