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LH, 시세의 80~90% 공공전세주택 입주자 모집

국제뉴스 | 2021.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박종진 기자 = LH는 정부의 '서민·중산층 주거안정 지원방안'에 따라 신규 도입된 공공전세주택의 최초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


공공전세주택은 최근 분양주택의 주거 트렌드(고품질 자재·인테리어, 빌트인 옵션, 주차·편의·커뮤니티 시설 등)를 반영한 전세형 주택으로, 올해부터 입주자를 지속 모집할 계획이다.


내년 말까지 총 1만 8000호가 공급될 예정으로, 시중 전세수요를 일정부분 흡수한다면 전세수급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시세보다 낮은 전세가로 실수요자의 자금부담 경감 및 안정적인 거주기간 제공'이라는 도입 취지대로, 입주자는 시중 전세가의 80%~90% 수준인 임대보증금만 납부하면 월임대료 없이 최대 6년 간 거주가 가능하다.


모집물량은 안양시 만안구 안양동에 위치한 2개 동, 117호이며 실사용면적은 65.08㎡~83.42㎡, 전세금은 1.8~2.5억 원이다.


신청을 원하는 세대는 2개 모집단지(동) 중 하나만 선택해야한다. 1세대(세대구성원 전원) 1주택 신청이 원칙으로, 2개 동 모두에 중복 신청한 경우 전부 무효 처리되니 주의할 필요가 있다.


무주택가구이면 소득·자산 요건 없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가구원수가 3인 이상인 세대가 1순위, 2인 이하인 세대가 2순위로 동일 순위 내 경쟁이 발생하는 경우 추첨을 통해 입주자를 선정한다.


청약신청은 오는 19-21일 LH청약센터 홈페이지 또는 우편으로 가능하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문 신청은 받지 않는다.


당첨자 발표는 5월 27일, 계약체결은 6월 3일 이후로 예정돼 있으며, 계약 후 입주지정기간(60일)내 잔금 납부 시 바로 입주가 가능하다.


서창원 LH 주거복지본부장은 "공공전세주택은 전세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중산층의 부담을 줄이고, 6년간의 안정적인 거주기간을 제공함으로써 국민의 주거불안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속적으로 물량을 확보해 실수요자에게 적시 공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송혜교 후원, "안내서 1만 부 기증"
송혜교sns배우 송혜교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1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을 맞아 중국 창사임시정부...
구미 3세 여아 사망 사건 다룬 그...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 측이 구미 3세 여아 사망 사건 관련 회...
[속보]서울시, "리버사이드스포츠...
서울시는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을 공개했다. 서울시에 따르면 확...
아이템 확률 조작 논란 메이플스토...
메이플스토리 강원기 디렉터가 사죄의 말을 전했다. / 메이플스...
대세와 대세의 만남…임영웅·브레...
임영웅과 브레이브걸스가 드디어 만났다. / '전지적 참견시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1일 [일]

[출석부]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