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진도군 동해 피해 후박나무 현장조사와 생육 개선 실시

뉴트리션 | 2021.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진도군이 54년 만에 겨울철 극심한 한파로 동해 피해를 입은 후박나무 등의 생육 개선을 위해 현장 조사와 생육 개선을 실시했다.


7일 진도군에 따르면 지난해 12월과 1월 이상 한파로 국도 18호선 주요 도로변에 식재된 942그루의 가로수 중 376그루가 잎과 가지가 마르고 색깔이 변하는 갈변 등의 동해를 입었다.


진도군은 동해 피해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12월초 증산억제제 살포와 녹화마대를 설치했다.


하지만 영하로 기온이 17일 가량 떨어지고 눈이 10일 가량 지속적으로 내리는 등 겨울철 극심한 한파로 인해 진도군의 군목이자 서남해안의 대표적 난대수종인 후박나무가 많은 피해를 입었다.


이에 따라 2월 초 가로수인 후박나무 동해 피해 규모를 파악하기 위해 자체 현장조사를 실시한 후 전남도에 보고했다.


이후 서남해안권 상록수 동해 피해가 심각함에 따라 지난 4월 초순 전남도청 관계자와 기술자문위원을 동반한 현장조사가 이루어졌다.


현장 조사결과 전문가들은 "동해피해가 심하긴 하나 수목이 고사한 상태는 아니다"며 "동결 건조된 고사가지와 갈변된 나뭇잎 제거를 통해 6월까지 생육상태를 지켜봐야 하며, 나무가 완전한 수형을 찾는 데는 2년은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진도군은 전문가의 기술 자문과 조치 방안에 따라 갈변된 나뭇잎을 제거하고 생육 진증제 등 영양제를 투입하는 등 동해피해를 입은 후박나무 생육개선을 시작할 방침이다.


진도군 환경산림과 관계자는 "기술 자문 결과에 따라 지속적으로 동해 피해를 입은 수목을 대상으로 단계별로 조치를 실시하며 생육 상황을 면밀히 관찰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더불어함께 새희망-비타민엔젤스, 가평군에 종합비타...
(가평=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가평군은 지난 13일 (사)더불어함께 새희망과 (주)비타민엔젤스는 가평군을...
김정현, 반쪽짜리 자필 사과문…서...
논란의 중심에 선 김정현이 드디어 입장을 밝혔다. 그는 드라마 ...
"로스쿨 잘돼야 인생캐 등극"…김...
배우 김범 김명민 이정은 류혜영(왼쪽부터 차례대로)이 JTBC 새 ...
"변명없이 사죄"..김정현, 자필사...
김정현./한국스포츠경제DB.[한스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김정현...
임영웅, 길쭉길쭉 뒤태 공개 얼굴...
임영웅 인스타그램가수 임영웅이 남다른 기럭지를 자랑했다.14일...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4일 [수]

[출석부]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빼빼로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