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공주시, 2021년도 제1회 추경 확정…시민생활 안정 중점

뉴트리션 | 2021.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공주는 2021년도 제1회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 추가경정예산이 지난 6일 공주시의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예산규모는 본예산 7,509억 원보다 1,227억 원 증가한 8,736억 원으로, 일반회계는 1,085억 원 증가한 7,890억 원, 특별회계는 142억 원 증가한 846억 원이다.


시는 지역경제 회복과 시민생활 안정, 시 미래 발전에 주안을 두고 편성한 이번 예산안이 대부분 시에서 제출한 원안대로 의결돼 계획한 사업들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확정된 주요사업으로는 ▲호서극장 시민문화 플랫폼 조성 사업 24억 원 ▲금강철교 조명 개선 5억 원 ▲금학동 주미산 치유의 숲길 및 숲 체험관 조성 22억 원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 33억 원 등이다.


농가의 부담을 덜기 위해 편성한 ▲유기질 비료 3억 원 ▲토양개량제 공급 공동살포비 6천만 원 ▲축산농가 헬퍼 지원 3천만 원 ▲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1억 2천만 원 ▲농작물 재해보험료 지원 1억 6천만 원 등이 모두 원안 통과됐다고 밝혔다.


또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인건비 7억 원, 소상공인 소망특례보증 지원 사업 3억 원 등 감염병 대응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비 68억 6천만 원도 모두 반영됐다.


이에 반해 ▲공주국민체육센터 전면 리모델링 14억 원 ▲상왕동 하왕촌보 가동보 설치 4억 원 ▲계룡산철화분청사기 공모전 2천만 원 등 6개 사업 약 32억 원은 운영방식과 재원분담 등 재검토할 필요가 있다는 판단에 따라 삭감 조치됐다.


특히, 시민 생활과 밀접한 공주대 수영장 전면 리모델링 사업의 경우 올해 안에 완료될 수 있도록 공주대와의 지속적인 협의 및 시 의회 설득작업을 통해 시민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김정섭 시장은 "가용재원을 적극적으로 투입해 코로나 종식 후 빠르게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지역경제 회복과 시 미래발전, 시민제안 및 건의수렴을 통해 최대한 반영하는데 중점을 둔 추경"이라며, "확정된 예산은 신속하게 집행될 수 있게 하여 시민생활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함소원 해명, 어떤 논란 불거졌나?
함소원 해명, 어떤 논란 불거졌나?함소원 해명 입장이 전해졌다.함소원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치한...
김창열 공식입장, 이현배 사망 책...
김창열 공식입장, 이현배 사망 책임 '일파만파'(사진= SNS...
"13년간 고마웠어요"…샤이니 태민...
샤이니 태민이 오는 5월 입대한다. 그는 걱정하지 말라는 말을 ...
안다행 쯔양, 유민상과 역대급 먹...
안다행 쯔양, 유민상과 역대급 먹방안다행 쯔양이 유민상과 역대...
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자 549명...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4월 20일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20일 [화]

[출석부]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