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1에 29개 시군 참가. 경기도, 예비심사 돌입

뉴트리션 | 2021.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경기도청 전경

[뉴트리션] 경기도가 600억 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걸고 진행하는 올해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1, 경기 FIRST' 사업에 도내 29개 시·군이 참가했다.


7일 경기도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정책공모 접수를 마감한 결과 최고 100억 원에서 60억 원까지 지원되는 대규모 사업에 20건, 최고 60억 원에서 30억 원이 지원되는 일반 규모 사업에 9건 등 총 29건이 접수됐다.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는 시군이 가장 시급하게 해결해야 할 지역 현안 중 공정?평화?복지의 도정 3대 핵심가치 실현과 관련된 정책사업에 예산을 집중하기 위해 시행하는 공모사업이다.


도는 이달부터 심사선정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외부전문가 심사단을 구성하고 사업현장 입지 적정성, 사업의 실현?지속 가능성 등 총 5개 분야에 대해 오는 29일과 30일 양일간 예비심사를 통해 총 29개 사업 중 본심사에 진출할 11개 시?군 정책사업을 선정할 계획이다.


아울러, 사업 선정 시 주민공청회 등 주민의견을 수렴하거나 투자심사, 설계비 확보 등 사전 행정절차를 이행해 당해연도에 즉시 추진이 가능한 사업에는 가점을 부여하기로 했다.


이번 예비심사를 통해 본선에 진출할 11개 시?군 정책사업이 결정되면 5월 중 본심사에서 외부전문가 심사 및 도민 온라인 여론조사를 통해 최종순위가 결정되며 대규모사업 4건에 총 300억 원, 일반규모사업 7건에 총 300억 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이 지원된다.


도 관계자는 "정책공모 사업은 특별조정교부금에 대한 선택과 집중을 통해 시?군이 재정 부담 없이 대규모 숙원 사업을 추진할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라며 "시·군의 정책개발 역량을 키우고 주요 지역 현안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에는 파주시가 '사람과 자연이 예술로 이어지는 경기 수변생태공원 재생사업'으로, 안양시가 '경기 밤도깨비 안심셔틀 도시 조성' 사업으로 대규모사업 부문과 일반규모 분야에서 대상을 차지해 각각 100억 원과 60억 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받았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SM 공식입장, 수상쩍은 스태프 알고보니
SM 공식입장, 수상쩍은 스태프 '알고보니'SM엔터테인먼트가 에스파 멤버 윈터가 몰래카메라(몰카) 촬...
공서영 해명, 힘죠 뜻 논란 왜?
공서영 인스타그램방송인 공서영이 '힘죠' 단어 논란에 대...
정부 "국내 한 제약사 해외백신 위...
연합뉴스[한스경제=허지형 기자] 국내 한 제약사가 오는 8월부터...
블락비 10주년, 팬들 위한 특별한 ...
블락비 인스타그램그룹 블락비(Block B)가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속보] 서울 코로나 확진자 217명 ...
국제뉴스DB서울 코로나 확진자가 200명대를 유지했다.15일 서울...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5일 [목]

[출석부]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허니버터칩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