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삼성호암상 봉준호 감독 등 6명 수상…총 18억 상금

한국스포츠경제 | 2021.04.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삼성호암상 수상자 리스트 /호암재단삼성호암상 수상자 리스트 /호암재단

[한스경제=김창권 기자]호암재단은 봉준호 영화감독 등 6명을 2021 삼성호암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6일 발표했다.


지난해 삼성호암상 제정 30주년을 맞아 국가 기초과학 육성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과학상을 물리·수학, 화학·생명과학 2개 부문으로 확대한 이후 첫 번째 수상자 선정이다.


올해 수상자로는 ▲과학상 물리·수학부문에 허준이(38) 미국 스탠퍼드대 교수 ▲과학상 화학·생명과학부문 강봉균(60) 서울대 교수 ▲공학상 조경현(36) 미국 뉴욕대 교수 ▲의학상 이대열(54) 미국 존스홉킨스대 특훈교수 ▲예술상 봉준호(52) 영화감독 ▲사회봉사상 이석로(57) 방글라데시 꼬람똘라병원 원장이 선정됐다.


호암재단은 지난해 상 제정 30주년을 맞아 국가 과학기술 역량 육성에 더 많은 지원이 필요하다는 사회적 요구와 국내외 전문가들의 의견에 호응해 기존의 호암과학상을 물리·수학 및 화학·생명과학 2개 부문으로 확대 개편하고 올해부터 시행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또한 호암재단은 상의 장기적 발전과 국제적인 인지도 제고를 위해 올해부터 상 명칭을 '삼성호암상(SAMSUNG HO-AM PRIZE)'으로 변경해, '글로벌 기업' 삼성이 단독 후원하는 상임을 더욱 명확히 표방하기로 했다.


삼성호암상 부문별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메달, 상금 3억 원씩 총 18억 원이 수여되며, 올해 시상식은 6월1일에 개최될 예정이다.


올해 수상자 선정에는 국내외 저명학자 및 전문가로 구성된 46명의 심사위원과 49명의 해외석학 자문위원이 참여했으며, 장장 4개월에 걸친 세밀하고 공정한 심사 과정을 거쳤다.


예술상을 받는 봉준호 감독은 현대사회의 경제적 양극화를 소재로 한 영화 '기생충'으로 칸 영화제와 아카데미상을 석권하고, 세계 무대에서 한국 영화는 물론 한국 문화의 우수성을 드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재단 측은 올해 물리·수학부문에서 허준이 교수, 조경현 교수 등 30대의 젊은 과학자 2명이 수상자로 선정된 것은 학계의 큰 소득이라고 밝혔다.


한편 호암재단은 1991년 제1회 시상 이래 분야별로 탁월한 업적의 한국계 연구자들을 발굴, 시상하고 글로벌 무대에 적극적으로 소개하는 등 국내 기초과학 육성을 지원해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정현, 반쪽짜리 자필 사과문…서예지 언급 無
논란의 중심에 선 김정현이 드디어 입장을 밝혔다. 그는 드라마 '시간' 관계자들과 동료 배우, 팬, 소속사...
대박부동산 장나라·정용화 "사람 ...
배우 강홍석 정용화 장나라 강말금(왼쪽부터 차례대로)이 KBS2 ...
수원시의회, 청와대와 국회에 보낼...
수원시의회(의장 조석환)는 지난 13일 열린 제359회 임시회 1차 ...
임영웅, 길쭉길쭉 뒤태 공개 얼굴...
임영웅 인스타그램가수 임영웅이 남다른 기럭지를 자랑했다.14일...
동작구, 소상공업체 서울경제 활력...
[뉴트리션] 동작구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4일 [수]

[출석부]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빼빼로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