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북구, 염포양정 도시재생사업 소금포역사관전시물 설치공사 시작

뉴트리션 | 2021.04.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울산 북구는 염포양정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소금포역사관 내 전시물 설치공사를 이달 시작한다고 5일 밝혔다.


북구는 최근 열린 소금포역사관 콘텐츠 개발과 전시물 제작 설치 용역 최종보고회에서 전시관 내 콘텐츠 및 전시물을 확정하고, 본격 설치공사에 들어가기로 했다.


염포시장 인근 염포동 193번지 일원에 지상 3층, 연면적 553.52㎡ 규모로 건립중인 소금포역사관은 삼포개항지로 무역과 교류의 거점이었던 염포의 역사와 울산의 소금에 대해 배워보는 전시와 체험공간으로 구성된다.


1층은 삼각주가 발달해 최적의 소금단지였던 울산의 소금에 대해 알아보는 공간으로 구성된다. 과거 염포 염전 지도와 사진을 비롯해 염포에서 나는 소금에 대해 설명하는 전시물이 설치된다.


2층은 소금밭이 많아 염포라 불린 소금포를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공간으로, 염포의 역사를 알 수 있는 콘텐츠로 구성한다. 삼포개항과 염포왜란 등을 설명하는 전시물과 소금포 사람들의 생활상을 알 수 있는 콘텐츠, 공업단지로 변모한 소금포의 이야기도 볼 수 있다.


또한 소금배 모형을 설치해 소금배가 소금을 싣고 나르던 모습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하고, LED 조명을 활용해 소금 결정이 빛 속에 쌓여 있는 듯한 느낌을 연출한 포토존도 만든다. 3층은 소금포의 다양한 이야기가 담긴 디지털 액자 전시 공간으로 활용한다.


이 밖에 주민공동이용시설도 구성해 지역주민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북구는 오는 6월까지 전시물 설치 등을 포함한 건립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염포양정 도시재생사업 '노사민의 어울림, 소금포 기억 되살리기'는 주변 지역 개발 활성화와 정비구역 과다 지정으로 인한 쇠퇴를 막고 지역이 가지고 있는 역사성을 기반으로 지역 내 근로자와 주민들이 지역 활성화를 이끄는 사업이다.


사업은 지난 2015년 12월 선정돼 이듬해부터 ▲신전시장 환경개선 ▲소통의 시장길 조성 ▲노사민 사랑방 건립 ▲상권활성화 지원사업 ▲주민상인 대학 운영 등을 진행해 완료했다. 소금포역사관과 자동차테마거리 조성사업이 오는 6월 완료되면 염포양정도시재생사업은 마무리된다.


북구 관계자는 "염포는 과거 태화강 하구 역사의 중요한 거점이면서 근대 울산 산업화의 중심지"라며 "소금포역사관이 지역문화의 중심지로서 지역 활성화를 견인하는 공간으로 탄생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2TV 생생정보 맛집] 목포 수육무침&세발낙지회냉면·...
[ƈTV 생생정보' 맛집 정보]2TV 생생정보 목포 수육무침&세발낙지회냉면·우렁쌈밥&우렁무침·쌀눈이...
[생방송 투데이 맛집] 남도 맛집·...
SBS 생방송 투데이생방송 투데이 남도 맛집·이색 반찬·육개장...
동서식품 아몬드 후레이크 오퀴즈 ...
동서식품 아몬드 후레이크 오퀴즈 오후 7시 30분 문제·정답은?...
영월군청소년수련관, "제14기 영월...
16일영월군청소년수련관에서제14기영월군청소년참여위원회위촉식...
제주시, 주민자치 활동 활성화를 ...
[뉴트리션] 제주시에서는 주민자치 활동 활성화를...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6일 [금]

[출석부]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