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지역 소상공인과 시민 모두를 위한 대구형 배달플랫폼 구축?운영 및 상생협력 협약 체결

뉴트리션 | 2021.03.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뉴트리션] 대구시는 코로나19와 플랫폼 기업의 과도한 수수료 징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의 부담 경감을 위한 '대구형 배달 플랫폼'서비스사업자로 인성데이타(주)를 선정하고, 서비스사업자, 대구사랑상품권 운영대행사(대구은행), 골목상권 관련 단체들과 '대구형 배달 플랫폼'의 성공적 안착을 위한 상생협력 협의체를 3월 2일 출범한다.


대구시와 인성데이타(주)가 구축ㆍ운영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으로 사업 준비에 들어가는 '대구형 배달플랫폼'은 현재 6 ~ 13%(부가세 별도) 수준의 중개수수료율을 2%(부가세 별도)로 낮추고, 추가적인 광고비나 가맹점비 무료, 3%(부가세 별도) 수준인 결제수수료율도 2.2%(부가세 별도)로 낮춰, 현재 지역 소상공인이 기존 배달앱을 사용할 때와 비교해 최소 5%p 정도의 수수료 절감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대구형 배달플랫폼'에 대구사랑상품권의 모바일 결제 기능을 추가해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한 대구사랑상품권으로 시민들이 편리하고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음식 배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특히, 가입 및 첫 이용 할인 쿠폰을 지급하고, 기존 배달앱에서는 대부분 사라진 이용 마일리지 적립제(주문액의 0.5% 내외)를 시행해 배달 주문 서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에게도 혜택이 돌아가도록 할 계획이다. 그리고 실버인력을 통한 배송서비스 연계, 독거노인 방문 서비스 등 지역사회 공헌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외식업중앙회 대구광역시지회,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 대구경북지회, 소상공인연합회 대구경북본부 등 관련 단체들도 지역 소상공인의 어려움에 깊이 공감하며, 소상공인을 지원하고 지역 골목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구형 배달플랫폼'의 구축·운영에 적극 협력하기로 하고, 음식점을 대상으로 사업 홍보 및 가맹점 모집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대구형 배달 플랫폼을 활용한 비즈니스 창출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대부분의 배달앱에서 제공하지 않는 주문 데이터 접근을 위한 오픈 API를 제공해 신규 배달대행사의 자유로운 시장 진입을 지원하고, 축적된 빅데이터를 활용한 창업자 지원도 계획 중이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이번 상생협력 체계 구축 및 운영을 통해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희망을 주고 나아가 지역 골목경제를 살리는 대구형 배달플랫폼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빈센조 정검사 결국 송중기·전여빈 충격의 배신
tvN '빈센조''빈센조' 정검사가 모두를 배신했다.10일 방송된 tvN '빈센조'에서는 정검...
살림남2 윤주만 장모, 유방암 투병...
[한스경제=김정환 기자]'살림남2' 윤주만 장모가 유방암 ...
모범택시 이제훈, 강마리아 위한 ...
SBS '모범택시ཆ일 방송된 SBS '모범택시'에서는 ...
청송군, 농기계 순회수리 및 교육 ...
[뉴트리션] 청송군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4월...
병역기피 유승준, 두 번째 입국 거...
[한스경제=김정환 기자]가수 유승준(45.미국명 스티브 승준 유)...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1일 [일]

[출석부]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 경품]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 [이마트24] 기프티카드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