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한화, 700억원 공모채 발행....금융감독원 제출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박종진 기자= ㈜한화가 228회 차 공모채 발행을 위한 증권신고서를 1일 금융감독원에 제출했다. 최초 신고 금액은 700억 원이며, 대표 주관사는 NH투자증권과 한국투자증권이다.


이번 공모채 발행은 방위산업이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 여파를 크게 받지 않는 업종임을 감안할 때 원활하게 수요를 모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1월 227회차에서는 1000억원 규모 수요 예측에서 5300억 원이 유효 수요 안에 들며 흥행에 성공, 총 1500억 원의 공모채를 발행한 바 있다..


주관사단은 오는 4일 기관 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을 실시하며, 모집 액을 초과하는 매수 주문이 들어올 경우 최대 1000억 원까지 증액 발행을 검토할 방침이다. 조달 자금은 6월말 만기 도래하는 차입금 상환에 사용한다.


한국신용평가와 나이스신용평가는 안정적 사업구조 기반의 꾸준한 영업현금창출과 우수한 재무안정성을 감안해 228회차 공모채 신용등급을 기존과 동일한 'A+ 안정적'으로 유지했다.


㈜한화는 금리밴드를 '개별 민평 수익률 대비 -30bp~+70bp'로 제시했다. 지난 회차는 -15bp~+15bp'수준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한 시장 상황을 고려해 금리밴드 상단을 높은 수준으로 설정했다.


㈜한화 안정적인 사업구조를 바탕으로 한 견조한 신용등급과 기존 대비 시장에 우호적으로 설정된 금리밴드에 힘입어 일부 연기금, 운용사, 리테일 기관이 이번 수요예측에 활발히 참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장 관계자는 "많은 기업들이 코로나19로 인해 실적이 저하되는 것과 달리 방산 업체들은 타격이 적은 편으로, 실제 주요 방산업체들이 최근 회사채 시장에서 좋은 수요예측 결과를 보였다"며 "군의 첨단무기 도입에 따른 신규 수주가 늘어나면서 방산 기업의 실적이 작년보다 개선될 것이라는 예측도 나오는 만큼 ㈜한화의 이번 공모채 발행도 전망이 밝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황소희, 임원희 소개팅女…알고 보니 임원희와 한 영...
사진제공=황소희SNS배우 임원희의 소개팅 상대로 알려진 황소희가 과거 임원희와 한 작품에 출연했던 것으...
[인터뷰] '담보' 하지원 '우리 삶...
viewer /사진=CJ엔터테인먼트“‘진짜 이런 특수한 관계의 ...
고성능 레이싱카 아반떼 N TCR......
현대자동차 고성능 레이싱카 아반떼 N TCR현대자동차는 26일(현...
'10월 12일 컴백' 펜타곤, 미니 10...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펜타곤(비즈엔터DB)그룹 펜타곤이 10월...
‘글로벌 대세’ 원호, 온라인 콘...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원호(사진제공=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8일 [월]

[출석부]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경매]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