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SKT-넥슨, 게임사업 전략적 제휴 MOU 체결

국제뉴스 | 2020.04.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넥슨 김현 사업총괄 부사장(사진 왼쪽)과 SK텔레콤 전진수 5GX서비스사업본부장(사진 오른쪽)

SK텔레콤과 넥슨은 양사가 보유한 콘텐츠 및 상품 서비스의 공동 마케팅 및 투자에서 상호 협력하는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13일 밝혔다.


양사간 협력을 통해 SK텔레콤이 그간 클라우드게임(마이크로소프트), 오큘러스VR(페이스북) 등을 운영해왔던 경험과 넥슨의 게임 산업 역량이 결합돼 게임 산업 콘텐츠 강화와 5G 이용자들의 실감 서비스 체험 확장이 기대된다.


양사는 출시 준비중인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게임에 대한 공동 마케팅을 시작으로 협력을 본격화한다.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는 넥슨의 인기 IP(지식 재산권) ‘카트라이더’의 재미를 모바일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최신 트렌드에 맞춰 제작한 모바일 레이싱 게임이다.


SK텔레콤은 또 넥슨 카트라이더의 인기 캐릭터인 ‘다오’와 ‘배찌’의 IP를 활용해 픽셀리티게임즈와 공동개발한 ‘크레이지월드 VR’ 게임을 지난 2월에 오큘러스를 통해 베타 서비스를 내놓은 바 있으며, 향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양측은 이밖에도 ‘2020 SKT JUMP 카트라이더 리그’ 스폰서쉽을 시작으로 ‘e-스포츠’ 영역에서도 사업협력에 나선다.


양사는 또 VR 및 클라우드 게임 영역에서 새로운 컨텐츠를 발굴하는 등 사업협력 분야를 확대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국내외 기업들과 함께 세계 최고 5G 기반 콘텐츠 개발에 도전하고 있으며, 이번 SK텔레콤-넥슨 협력도 이 같은 차원에서 추진됐다고 밝혔다.


SK텔레콤 전진수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VR게임과 클라우드 게임의 등장으로 게임분야는 새로운 전환점을 맞고 있으며, 1등 게임사 넥슨과 SKT의 기술, 마케팅 협력으로 글로벌 게임시장을 향한 도전과 성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넥슨 김현 사업총괄 부사장은 "SK텔레콤과의 파트너십은 넥슨의 경쟁력을 한층 높이고 ‘초격차’ 만들기에 힘을 보탤 기회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양사가 긴밀히 협력하여 이용자에게 새로운 재미와 경험을 제공해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오늘날씨] 강원도 폭설 고립, 서울수도권, "큰 일교...
사진은 기사와 관련없음기상청은 오늘(2일) 부산, 울산, 경상남도는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고 있다고 날...
앱스토리몰 픽스 팟X3, 캐시워크 ...
앱스토리몰 픽스 팟 X3 관련 캐시워크 돈버는퀴즈가 출제됐다.2...
다음 사이트 접속 오류, 페이지를 ...
포털 사이트 다음에서 접속 장애가 발생했다.[한스경제=장재원 ...
지호 "오마이걸, 꾸준히 뚜벅뚜벅 ...
사진제공: 싱글즈매거진 가 작년 발매한 미니 7집 앨범 를 통해 ...
전소민, 러블리↔레트로 매력 오가...
배우 전소민이 톡톡 튀는 과즙미로 '선데이 서울' 커버를 장식했...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2일 [화]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