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여야, 제주 4.3사건 희생자 추모

국제뉴스 | 2024.04.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3일 오전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제주 4·3 평화공원에서 열린 제 76주년 제주 4·3사건 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하고 있다.(KTV)▲3일 오전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제주 4·3 평화공원에서 열린 제 76주년 제주 4·3사건 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하고 있다.(KTV)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여야는 4월 총선을 일주일 앞둔 가운데 제76주년 제주 4.3사건 희생자 추념식에 참석해 4.3 유족과 제주도민을 위로하고 희생자들의 넋을 기리고 총선 민심 잡기에 주력했다.

3일 국민의힘 윤재옥 공동선대위원장과 인요한 국민의미래 선대위원장은 제주를 찾았고 한동훈 총괄선대위원장은 충북과 강원, 경기 지원유세에 집중하며 제주 4.3 희생자분들을 마음 깊이 추모하는 메시지를 전했다.

한동훈 총괄선대위원장은 "오늘은 제76주년 제주 4.3 희생자 추념일"이라며 평생을 아픔과 슬픔을 안고 살아오신 유가족과 제주도민을 위로 했다.

이어 "국민의힘과 정부는 제주 4.3에 대한 아픔에 공감하고 말에 그치지 않고 행동해 왔다"면서 법무부장관 당시 '군법회의 수형인'으로만 한정된 직권 재심 청구 대상을 '일반재판 수형인'까지 포함토록 했으며 제주도민들의 요청에도 불구하고 반대했던 지난 정부와 달리 우려와 반대의 목소리를 직접 설득해 관철시킨 점을 언급했다.

한동훈 총괄선대위원장은 "국민의힘은 앞으로도 그런 실천하는 마음으로 제주 4.3 희생자와 유가족분들의 아픔을 진심으로 헤아리겠다"고 약속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재명 상임공동선대위원장과 윤영덕·백승아 더불어민주연합 공동대표도 녹색정의당 김준우 상임선대위원장, 새로운미래 오영환 총괄선대위원장, 개혁신당 천하람 총괄선대위원장,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도 4.3 추념식에 참석해 희생자들을 추모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이날 추념사에서 "오늘 우리는 76년 전 무고하게 희생된 수많은 영영을 넋을 기리기 위해 모였다"며 유가족과 제주도민들을 위로하고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었다.

한덕수 총리는" 4.3희생자와 유가족분들은 기나긴 세월동안 제대로된 진상도 규명도 받지 못한 채 숨 죽이며 살아왔다"면서 "지난 2000년에 특별법이 제정됐고 정부는 공식적인 사과와 함께 진상조사와 희생자 신고접수를 추진했고 2022년부터는 국가 보상도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덕수 총리는" 정부의 이러한 노력이 희생자와 유가족분들의 한과 설움을 씻어낼수 없지만 진심어린 위로가 될 수 있기를 바라며 4.3사건 희생자의 넋을 기리고 유가족을 아픔을 위로하는 것은 국가의 기본적인 책무이며 정부는 4.3사건의 상처를 치유해 화합과 통합의 미래로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정치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4월 16일 [화]

[출석부]
모바일 금액권 (이마트) 10,000원 너구리 큰사발
[포인트 경품]
모바일 금액권 (이마트) 10,000원 모바일 금액권 (이마트) 1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