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서훈·박지원, 서해 공무원 사건 등 왜곡 불가

국제뉴스 | 2022.10.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박지원 전 국정원장, 노영민 전 대통령 비서실장,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이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및 흉악범죄자 추방 사건 관련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원명국 기자▲박지원 전 국정원장, 노영민 전 대통령 비서실장,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이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및 흉악범죄자 추방 사건 관련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원명국 기자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문재인 정부 노영민 비서실장·서훈 전 안보실장·박지원 전 국정원장은 27일 서해안 피격 사건과 탈북민강제 북송과 관련해 부당한 개입과 정보를 왜곡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정치탄압대책위원회는 이날 노영민 전 비서실장, 서훈·박지원 전 국정원장, 이인영 전 통일부 장관, 정의용 전 안보실장이 참석한 가운데 서해공무원 피격 사건 및 흉악범죄자 추방 사건 관련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노영민 전 비서실장은 "청와대는 정보·첩보를 생산하는 기관이 아니고 생산된 정보와 첩보를 보고받는 곳이며 청와대가 정보나 첩보 생산기관에 삭제하거나 수정하라고 지시했다는 일부 언론보도는 제가 아는 한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이 먼저이고 국익의 기본인 평화와 안보를 위한 남북관계조차 전 정권에 대한 정치보복의 대상으로 삼는 것은 제 발등을 찍는 것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지원 전 국정원장은 "저는 대통령 청와대 안보실로부터 자료를 삭제하라는 어떤 지시도 받은 적도 없고 국정원 직원들에게 삭제를 지시한 적도 없다"고 밝혔다.


박지원 전 국정원장은 "윤석열 정부는 국정원 고발, 감사원 감사, 검찰 수사를 통해서 삭제할 수도 없는 삭제하지도 않았고 삭제해도 남는 자료를 삭제했다고 호도하고 있는데 어제 국정권 감사에서 확인한 것 처럼 군 첩보를 공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국정원 자체의 생산 보고서는 국정원 메인 서버에 남아 있고 설사 삭제를 지시했다고 하더라도 개혁된 국정원 직원들은 이러한 지시를 따를 타락한 바보들이 아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서훈 전 안보실장은 서해 공무원 피격 공무원을 추모와유가족들께 위로의 말을 전한 뒤 "저는 33년이 넘는 기간 동안 안보분야에 종사해 왔으며 국가의 안보 국민과 사회의 안전을 최우선 기준으로 삼았고 2019년 동해, 2020년 서해 사건들도 같은 자세로 판단하고 조치했다"고 말했다.


서훈 전 안보실장은 "지금도 충격이 가시지 않은 서해 공무원 피살 사건은 당시 모든 상황을 투명하게 다 밝혔고 근거 없이 월북으로 몰아간 적도 없고 자료 삭제 지시도 없었다"며 "국민의 생명과 명예를 놓고 근거없는 조작은 상상할 수 없다"고 밝혔다.


서훈 전 안보실장은 "이미 구속된 두 분도 당시 제한된 상황과 여건 속에서 최선을 다했을뿐이고 이분들이 평생 국가에 받쳐온 헌신과 명예가 심각하게 훼손되는 현실이 너무도 안타깝다"고 말했다.


또한 "흉악범죄자 추방 사건은 일방적인 탈북어민이 아니라 동료 선원 16명을 하룻밤 사이에 무참하게 살해하고 1차 북한 도주 실패한 뒤 나포된 흉악범죄"라며 "대한민국 사회와 국민 안전을 위해 이들을 우리 국민 곁에 풀어놓을 수 없는 일이고 전세계 어느 국가, 안보기관도 같은 판단을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서훈 전 안보실장은 "역사와 국민 앞에 진실이 공정하게 밝혀지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정치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월 27일 [금]

[출석부]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비타500
[포인트 경품]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