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신당역 여성혐오 살인사건 "여성들은 살고 싶다"

우리뉴스 | 2022.09.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우리뉴스) 김경미기자= 윤희숙 진보당 상임대표는 16일 기자회견에서 신당역 살인사건에 대해 "명백한 여성혐오 범죄"라며 "여전히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범죄가 일상인 대한민국에서 여성가족부를 없애겠다는 대통령, 일하다 죽지 않는 사회를 보장하지 못하는 윤석열 대통령은 이 참담한 사건 앞에 이제 다른 답을 내놓아야 할 것"이라고 발언했다.

진보당은 이날 신당역 3번 출구 앞에서 신당역 여성혐오 살인사건에 대해 불법촬영·스토킹·여성혐오범죄에 대한 강력처벌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윤희숙 상임대표는 "스토킹범죄자를 피해자로부터 격리하고, 피해자 의사와 상관없이 처벌해야 한다"며, "스토킹 범죄에 대한 반의사불벌죄 조항을 삭제하고 접근금지 명령을 위반할 시 징역형으로 처벌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력처벌을 촉구했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20대 여성 노동자인 이희준 씨는 "어쩌면 내가 화장실을 이용했다면 내가 그 자리에 있었다면 나도 똑같은 일을 겪었을지 모른다는 생각에 공포심과 역무원분에 대한 너무나 안타까운 마음이 동시에 들었다"고 심정을 말했다.

이어 "법의 울타리가 더 튼튼했다면 이번 일은 막을 수 있었을 것"이라며 "법이 방관자, 이 사회가 방관자"라고 발언했다.

1 0
저작권자 ⓒ 우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정치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9월 26일 [월]

[출석부]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