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속보]이준석 스트레이트 김건희 녹취록 방송 관련 입장 공개

국제뉴스 | 2022.01.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이용우기자[속보]이준석 '스트레이트 김건희 녹취록 방송' 관련 입장 공개(사진=국제뉴스DB)

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가 MBC '스트레이트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 아내 김건희 7시간 녹취록 내용방송'과 관련된 입장을 공개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는 16일 페이스북을 통해"후보자의 배우자가 정치나 사회 현안에 대해 본인이 가진 관점을 드러내는 것은 전혀 문제가 될 일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특히 보도될 수도 있다는 가능성을 인지하지 못한 상황에서는 여러 사안이나 인물에 대해서 편하게 평가하고 표현할 수 있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스트레이트 방송 후"선거과정에서 가족만큼 후보자를 생각하고 노력하는 사람이 없기에 모든 단위의 선거에서 가족의 역할은 중요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후보자의 배우자가 본인에게 과도한 의혹을 제기하는 매체들에 대해서 지적하고, 조언을 해주는 사람들에 대해서 감사를 표하고, 캠프를 구성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인사를 영입하는 것은 전혀 문제가 될 일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또"실제 언론인 출신들이 선거 과정에서 여기저기 캠프에서 많이 활동하고 있다"고 태연한 모습을 보였다.

홍준표 의원도 이날 "참 대단한 여장부다. MBC는 시청자를 우롱하는 변죽만 올리고 시청율 장사만 잘 했다"고 비판했다.

홍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보수 유튜버들이) 경선 때 왜 그렇게 집요하게 나를 폄훼하고 물어 뜯고 했는지 김건희씨 인터뷰를 잠시만 봐도 짐작할만 하다"라고 적었다.

홍 의원은 "다른 편파 언론은 어떻게 관리 했는지 앞으로 나올 수도 있겠다"라며 "김종인 전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은 먹을게 있으니 왔다는 말도 충격이고, 탄핵을 주도한 보수들은 바보라는 말도 충격이고, 돈을 주니 보수들은 미투가 없다는 말도 충격"이라고 했다.

한편 민주당 선대위는 "오늘 MBC 스트레이트 방송 이후 공보단은 입장을 내지 않는다"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정치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5월 19일 [목]

[출석부]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페레로로쉐
[포인트 경품]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