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윤석열, 4월 전기요금 인상 전면 백지화

국제뉴스 | 2022.01.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가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오는 4월로 예정된 전기용금 인상 백지화를 발표한 후 취재진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사진=이용우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가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오는 4월로 예정된 전기용금 인상 백지화를 발표한 후 취재진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사진=이용우 기자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가오는 4월로 예정된 전기요금 인상 백지화를 발표했다.


윤석열 후보는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3층 브리핑룸에서 4월 전기요금 인상 백지화, 과학과 상식에 근거한 전력 공급 계획 수립 등 국민들께 2가지를 약속했다.


윤석열 후보는 우선 "정치적으로 결정된 정부의 4월 전기요금 인상을 전면 백지화"를 밝히며"문재인 정부는 취임 초부터 탈원전 정책을 밀어붙이며 '전기요금 인상은 없다'고 공언함에도 4월 전기요금 10.6% 인상 계획을 발표한 것은졸속 탈원전 정책으로 한국전력의 적자와 부채가 쌓인 책임을 회피하고 대선 이후로 가격 인상의 짐을 떠넘기는 무책임한 결정"이라고 비판했다.


특히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 심각한 경영위기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자영업자들에게 전기요금 인상은 큰 부담이 된다"고 지적했다.


또 "AI, 자율주행, 빅데이터 등 디지털 산업 혁신은 막대한 전력 수요를 불러온다"며 "낮은 전기가격을 유지하는 것은 디지털 혁신 강국으로 가기 위해 필수적인 경쟁력 요소"라고 강조했다.


윤석열 후보는 "4월 전기요금 인상계획을 백지화하고 또 코로나19 위기 동안에는 전기요금 인상을 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면서 "윤석열 정부는 과학과 상식에 근거한 전력 공급 계획을 수립하겠다"고 공약했다.


윤석열 후보는 "과학에 기반한 전력공급 체계를 무너뜨린 탈원전과 태양광 비리 등을 조사해 바로잡을 것이며 이념과 진영 논리가 아니라 공정과 상식에 근거한 전력 공급 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아울러 "비과학적 근거로 탈원전이 국민의 밀첩한 생활에 영향을 주는 정책은 안 되며 또 전기요금 인상이 산업에 어떤영향을 주는지 따지는 등 합리적 정책을펴야 한다"고 덧붙였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속보]청주 배터리공장 화재, 큰 불 진압 어려운 이유...
[속보]청주 배터리공장 화재, 큰 불 진압 어려운 이유 (사진은 기사와 관련없음. 국제뉴스DB)청주 배터리공...
[속보]청주 에코프로비엠 배터리 ...
[속보]청주 에코프로비엠 배터리 제조 공장 화재, 불 잡기 위해 ...
배우 김영옥 나이 "임영웅 엄마 미...
배우 김영옥 나이 임영웅 엄마 미용실 성지순례 다녀와...(사진=...
태종 이방원 동물학대 논란 속 말 ...
'태종 이방원 동물학대 논란' 속 말 주인 멀쩡하던 말이.....
SM엔터 사옥 흔들...DL이앤씨 아크...
윤유선 오연수 아파트 (사진-워맨스가필요해 캡쳐)SM엔터테인먼...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월 21일 [금]

[출석부]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왕뚜껑
[포인트 경품]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