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횡령죄 및 배임죄, 사립학교 임원 등 될 수 없도록 개정안 발의

국제뉴스 | 2022.01.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국회법제사법위원회, 서울 은평갑)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국회법제사법위원회, 서울 은평갑)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주민(국회법제사법위원회, 서울 은평갑) 국회의원은 직무와 관련하여 횡령죄나 배임죄를 저지른 사람은 일정 기간 동안 학교법인의 임원이나 학교의 장에 임명될 수 없도록 하는 '사립학교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하였다.


현행법은, 사립학교법인의 임원도 공무원에 준하여 국가공무원의 결격사유에 해당하는 자는 임원이 될 수 없도록 규정하면서도, 공무원과 달리 재직기간 중 직무와 관련된 횡령죄 및 배임죄를 저지른 경우에 임원이나 학교의 장이 되는 데에는 제한이 없다.


이에 박주민 의원은, 사립학교법인의 임원 또는 학교의 장이 재직기간 중 직무와 관련하여 횡령죄 및 배임죄를 범하여 300만원 이상의 벌금형을 선고받고 그 형이 확정된 후 5년이 지나지 아니하면 임명될 수 없도록 하고, 최근 5년 이내에 해당 학교법인의 임원 또는 임원이었던 자는 개방이사추천위원회에 참여할 수 없도록 하는 내용을 담은 사립학교법을 발의하였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간사이기도 한 박주민 의원은, "사립학교는 국·공립학교와 더불어 교육의 한 축을 담당하며, 그 위상과 역할로 볼 때 사립학교법인의 임원과 학교의 장에게 요구되는 도덕성을 공무원과 달리 취급할 이유가 없다."라고 하며 "임원이나 학교의 장이 재직 중 저지른 횡령과 배임죄에 대해서는 일정 기간 책임을 지도록 함으로써 사립학교 운영의 책임성과 공공성을 확보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살림백서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공개... ㅇㅂㅎㅇ...
살림백서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이 공개됐다. / 캐시워크[한스경제=이수현 기자] 28일 살림백서 캐시워...
한국 축구, 시리아전서 월드컵 본...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선수들이 레바논전에서 기뻐하고 있다. /K...
인간극장 바르덴부르크 증후군 루...
'인간극장' 바르덴부르크 증후군 루나 가족의 안타깝지만 ...
LG에너지솔루션 주가 상장일 첫날 ...
LG에너지솔루션 주가 상장일 첫날 '따상' 실패...현대차證...
설하윤, 고맙습니다 송해 첫사랑 ...
큰 의미 있는 무대에 보탬이 돼 다행 소감설하윤이 '여러분 고맙...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월 21일 [금]

[출석부]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왕뚜껑
[포인트 경품]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 BBQ 황금올리브치킨 반반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