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윤석열 "역동적 광주·호남 만들겠다"

국제뉴스 | 2021.11.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0일 오전 전남 화순군 도곡면 고(故) 홍남순 변호사 생가를 방문해 꽃다발을 받고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사진=이용우기자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0일 오전 전남 화순군 도곡면 고(故) 홍남순 변호사 생가를 방문해 꽃다발을 받고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사진=이용우기자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10일 "대통령이 되면 슬프고 쓰라인 역사를 넘어 꿈과 희망이 넘치는 역동적인 광주와 호남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윤석열 후보는 이날오후 국립5.18 민주묘지를 참배하며 "저는 40여년전 5월의 광주시민들이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위해 피와 눈물로 희생하신 것을 똑똑히 기억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석열 후보는 "광주의 아픈 역사가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역사가 됐고 광주의 피가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꽃 피웠다"고 강조했다.


윤석열 후보는 참배 중 항의에 대해 "제 발언으로 상처 받은신 모든 분들께 사과 드렸고 또 이 마음은 제가 오늘 이 순간 사과드리는 순간으로 끝나는게 아니라 우리 상처 받으신 국민들, 특히 광주 시민 여러분께 이 마음을 계속 가지고 가겠다"고 다짐했다.


또 "저분들의 마음을 제가 십분 이핼ㄹ 하고 제가 우리 5월 영령들에 분향도 하고 참배도 했음 더 좋았을텐데 그리도 많은 분들이 협조해주셨다"며 "제가 분향은 못 했지만 사과드리고 참배할 수 있던 것이 참 다행이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석열 후보는 "이번 참배로 (사과) 끝나는게 아니라 이 마음을 계속 가져가겠다고 말씀드렸고 발언이 잘못 됐으면 또 그 발언으로 다른 분에게 상처를 줬으면 거기에 대해서 질책을 받고 책임을 져야 되는 것이지 후회하는게 의미 없다"고 밝혔다.


윤석열 후보는 "5.18정신이라는 것은 자유민주주의 정신이고 또 우리 헌법가치를 지킨 정신이기 때문에 당연히 헌법 전문에 반드시 올라가야 된다고 늘 전부터 주장을 해 왔다"고 밝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임영웅, 2022 시즌그리팅 키트 언박싱 영상 공개…달...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임영웅 시즌그리팅 언박싱(사진제공=임영웅 유튜브)가수 임영웅이 '2022 시즌 ...
오늘날씨의 키워드 서울12도 포근 ...
가을날씨스케치,하늘 (국제뉴스DB)기상청은 월요일인 29일 아침...
대치원투원, 최상위권 소수정예 ‘...
[제주교통복지신문 김도형 기자] 대치동 재수학원 대치원투원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1월 29일 [월]

[출석부]
CU 3천원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CU 3천원권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