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화천대유 50억클럽 6인 누구? 5명은 법조계 인사 충격

국제뉴스 | 2021.10.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이 18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대통령 사위가 타이 이스타제트에 취업사실을 확인했다고 말하고 있다.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이 18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대통령 사위가 타이 이스타제트에 취업사실을 확인했다고 말하고 있다.

판교 대장동 개발에서 막대한 이익을 챙긴 화천대유의 로비정황이 담긴 '천화동인 5호 소유주' 정영학 회계사의 녹취록에 50억원을 보장받은 6인의 이름이 언급된 것으로 알려졌다.


6일 국회 정무위원회의 금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은 "정 회계사 녹취록에 50억원씩 받기로 한 6명의 이름이 나온다"며 이들의 명단을 공개했다. 박 의원이 공개한 이른바 '50억원 클럽'엔 최근 국민의힘을 탈당한 곽상도 무소속 의원을 비롯해 △권순일 전 대법관 △박영수 전 특별검사 △김수남 전 검찰총장 △최재경 전 민정수석 △홍모씨 등이 포함됐다.


박 의원은 "이미 받은 사람도 있고 대장동 게이트가 터져서 아직 받지 못한 사람도 있다. 급하게 차용증서를 써서 빌린 것으로 위장했다가 다시 돌려줬다는 사람도 있다. 또 빨리 달라고 재촉하는 사람도 있다는 추가 제보가 있다"고 주장했다.


거론된 인사들 중 홍씨를 제외한 5명은 법조계 인사들이다. 박 전 특검은 국정농단 사건 수사를 이끌었고 김 전 총장은 박근혜정부 마지막 검찰총장이었다. 곽 의원과 최 전 수석은 박근혜정부에서 청와대 민정수석을 역임했다. 권 전 대법관은 박 전 특검과 함께 화천대유 고문단으로 활동했다.


이들은 모두 관련 의혹을 강하게 부인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자취방 놀러 온 여자친구? 최세희, 미스맥심 결승진출...
남성지 맥심(MAXIM)이 주최하는 모델 선발대회 2021 미스맥심 콘테스트 참가자인 모델 최세희가 3위로 결승...
낙태 종용 K배우 논란 확산... "후...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K배우 폭로글 게재글쓴이 거짓말로 낙태...
엔하이픈, 역대급 성장사…초고속 ...
첫 정규 앨범 'DIMENSION : DILEMMA'로 밀리언셀러 정조준[더팩...
하니 MC합류 마법옷장 함께한다
하니 MC합류 '마법옷장' 함께한다(사진=JTBC)하니 MC합류 ...
'153km 구속 회복' 日에이스, ML ...
일단 구속은 전성기 스피드를 되찾았다. 구위까지 돌아왔다고 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0월 19일 [화]

[출석부]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 투썸플레이스 떠먹는 아이스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