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이재명 성남 대장동 개발의혹 일파만파...화천대유 뜻은?

국제뉴스 | 2021.09.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이재명 경기도지사이재명 경기도지사

국민의힘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이른바 '성남시 대장동 개발 의혹'과 관련해 공세를 퍼부었다.


허은아 수석대변인은 15일 논평을 통해 "화천대유는 누구 것이냐"며 "대장동 개발사업은 이 지사의 최대 치적이 아니라 최대 의혹"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민의 역린을 건드린 부동산 특혜의혹이고 여당 내 지지율 선두의 현직 지사가 연루됐을 가능성이 있는 대형 사건"이라고 비난했다.


강민국 원내대변인도 논평에서 "금싸라기 땅 택지 개발에서 소수의 민간업자가 아무런 특혜나 밀실거래 없이 막대한 개발이익을 챙기는 게 가당키나 한 일이냐"며 "사업 시스템을 이해 못 하는 것이라는 이 지사의 해명은 국민을 대놓고 무시하는 행위이자 최소한의 염치도 없는 낯부끄러운 변명에 불과하다"고 비판했다.


강 원내대변인은 또 "이 지사는 오히려 의혹을 보도한 언론사에 대해 가짜뉴스를 만든다고 하는 등 사건의 본질을 흐리고 있다"면서 "현 정권이 왜 그렇게 '언론재갈법'에 집착했는지를 보여주는 태도"라고 지적했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 대표도 "보도에 따르면 화천대유의 상임 고문으로는 박영수 전 특검이 함께했었고 그의 딸이 직원으로 일했다고 하니 이 또한 합리적 의심을 하지 않을 수 없는 정황"이라며 "화천대유의 실소유자가 누구인지 명명백백하게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대장동 개발을 위해 성남시 산하 성남도시개발공사가 2015년 설립한 특수목적법인 '성남의뜰'에 참여한 민간 시행 업체인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가 최근 3년 사이 해마다 100억~200억원대 배당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화천대유는 성남의뜰이 민간 사업자를 공모한 시기에 설립된 신생 업체다. 얼마 전까지 언론사 간부로 재직한 A씨가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종합] "아빠" 드라마 '검은태양' 유제이(김지은), 남...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검은태양' 유제이(김지은)(사진=MBC 방송화면 캡처)드라마 '검은태양' 김지은...
18세 딸ㆍ48세 동안 엄마 틱톡커,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18세 딸, 48세 동안 엄마 틱톡커(사...
'강철부대' 최영재ㆍ이진봉ㆍ김현...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해방타운' 최영재(사진제공=JTBC)'...
이혜정 나이 66세에 요리 해방…임...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해방타운' 이혜정(사진제공=JTBC)나...
이민영, 나이 4살 동생 이유리와 ...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편스토랑’ 이민영, 이유리(사진제...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5일 [토]

[출석부]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 경품]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