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7월 112 동물학대 신고, 월평균 2배 이상 폭증한 이유?

국제뉴스 | 2021.09.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정의당 이은주 의원정의당 이은주 의원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올해 1월부터 경찰 112신고에 동물학대 식별코드가 신설된 가운데, 1월부터 지난달까지 전국적으로 총 3,677건의 신고가 경찰에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월 평균 460건의 동물학대 신고가 있었던 셈이다.


정의당 이은주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받은 '112 동물학대 식별코드 신설 이후 월별(1~8월) 신고 건수' 자료를 확인한 결과 △1월 303건 △2월 254건 △3월 345건 △4월 404건 △5월 399건 △6월 468건 △7월 1,014건 △8월 490건이 접수됐다.신고 경로는 유·무선전화, 문자메세지, 앱, 영상신고 등이다.

눈에 띄는 점은 7월 신고 건수다. 월 평균 신고 건수(460건)의 두 배 이상인 1천 건이 넘는 동물학대 신고가 접수됐다.


이에 대해 경찰청은 "지난 7월30일 '틱톡'(동영상 공유 서비스앱)에 고양이 학대 의심 영상이 올라온 후, 충북경찰청에 고양이 학대 신고가 쏟아졌다"며 "7월 신고 건수가 눈에 띄게 많아진 건 아마도 이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실제 경찰청 '동물학대 관련 시도청별 112신고 건수'를 보면 충북청의 경우 1월부터 6월까지 8~12건에 불과했던 동물학대 신고가 7월에는 252건으로 폭증했다. <표2>


해당 사건은 당시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 조사 결과, 관내 초등학생이 부모 몰래 야외에서 길고양이를 키운 것일 뿐 학대 정황은 확인되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은주 의원은 "동물학대 사건에 대한 시민의식이 높아지면서 앞으로 동물학대 관련 신고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며 "경찰도 시민들의 눈높이에 맞춰 동물학대 사건 대응력을 높이는 게 필요하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속보] 서울경찰청 "영등포구서 배회 중인 김준길 씨 ...
속보 (사진-국제뉴스DB)서울경찰청이 실종자 찾기에 나섰다.21일 경찰청은 안전 안내 문자를 통해 경찰은 ...
추석 당일, 롯데마트 휴무일·영업...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추석 연휴 롯데마트 '휴무일·...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 김진, 백두...
김진(출처=대한씨름협회 제공)김진이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서 ...
임성훈, 나이 72세 '무에타이&...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순간포착'(사진제공=SBS)나이 72세 ...
[단독] 추석 당일, 홈플러스·코스...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추석 연휴 홈플러스, 코스트코...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9월 21일 [화]

[출석부]
서브웨이 이탈리안비엠티 쿠키세트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서브웨이 이탈리안비엠티 쿠키세트 서브웨이 이탈리안비엠티 쿠키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