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국민의힘, 여당발 언론대혁 즉각 중단 촉구

국제뉴스 | 2021.07.1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의.국민의힘 최고위원회의.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국민의힘은 여당발 언론개혁을 즉각 중단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준석 대표는 19일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주재하며 "문재인 정부는 노무현 정부의 계승자를 자처하면서 다원성을 기반으로 한 미디어 정책이 아닌 강압적 언론통제의 길에 나서는 이유가 궁금하다"고 말했다.


이준석 대표는 "언론은 국민을 대신해 질문하고 그 답을 답아 국민에게 전달한다"며 "언론의 무오류성을 강요하는 것은 국민의 무오류성을 강요하는 것과 같고 언론에 대한 징벌적 송해배상의 강요는 언론사가 아니라 국민의 알권리를 위축시키는 것임을 여당은 깨달아야 한다"고 밝혔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문재인 정권의 언론장악 시도가 계속되고 있어 즉각 중단해줄 것"을 강력히 요구하면서 "내년 대선과 지방선거 앞두고 노골적인 시도가 본격화될 것으로 우려된다"고 목청을 높였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민주당은 신문 등의 진흥에 관한 법 언론중재법을 문체위에서 강행처리하려 한다"며 "권력의 단꿀 빨면서 조직화된 기득권 특정 집단이나 권력이 자신들에게 불리한 비판 뉴스를 가짜뉴스로 규정하고 마구잡이 소송 제기하면서 권력 비리 뉴스를 가짜뉴스로 규정해 재갈 물리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이미 우리는 월성원전 불법 폐끼 사건 김학의 불법 출국 금지, 울산 선거공작 사건에서 권력 민낯 똑똑히 봤어 언론 소송 부담, 진실 밝히는 데에 엄청난 난관과 시간 소요, 재정적 부담도 상당해지면서 결국 언론이 권력의 심기를 살피게 될 거고 권력 비리 보도를 하지 못하게 막을 수 있어 언론 중재법은 언론 검열 위한 수단 돼 취재와 표현의 자유를 크게 위축시킬 게 뻔하다"고 강조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배우 김용건, 39세 연하 혼전임신에 "출산·양육 책임...
배우 김용건이 39세 연하의 여성으로부터 낙태 강요 미수 등의 혐의로 고소당한 가운데 상대의 상처 회복과...
류한수, 한국 레슬링 부활 노린다
대구 연고팀인 삼성생명 소속 류한수대구 연고팀인 삼성생명 소...
남자 탁구 단체, 8강서 브라질에 3...
이상수와 정영식(왼쪽부터) 2일 일본 도쿄 메트로폴리탄 체육관...
종료 11초 전 동점골…여자 핸드볼...
2일 일본 요요기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 핸드볼 A...
'에프터스쿨' 가희, 발리서 화보같...
가수 가희. (사진/가희 SNS 캡처).2021.08.02. 그룹 '에프터...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2일 [월]

[출석부]
BHC 치킨 1만원권 팔도비빔면 컵
[포인트 경품]
BHC 치킨 1만원권 BHC 치킨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