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곽상욱 오산시장, 문화도시오산 추진 본격화

한국스포츠경제 | 2021.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오산시는 지난 3일 시장 집무실에서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관계자전략회의를 개최했다./오산시 제공오산시는 지난 3일 시장 집무실에서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관계자전략회의를 개최했다./오산시 제공

[한스경제=(오산)김두일 기자]오산시는 지난 3일 시장 집무실에서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관계자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전략회의에는 곽상욱 오산시장을 비롯해 문윤걸 완주군문화도시센터장과 지원배 한신대학교 교수, 조요한 문화재산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문윤걸 완주군 문화도시센터장은 "문화도시 사업에 대한 정책의 흐름과 문화도시 철학, 가치를 이해하는 것이 가장 우선이 되어야 하며 문화체육관광부의 트렌드를 읽어야 경쟁력있는 사업으로 재도전에 성공할 수 있다"고 자문했다.


특히 가장 중요한 것은 시민이 직접 기획하고 시행 주체가 되는 문화도시 사업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며, 완주군에서 우수한 사례로 평가 받는 '문화도시 시민기획단'과 '시민이 만든 조례'를 예로 들어 설명했다.


또한 "유형적 문화자원이 상대적으로 빈약한 오산시이지만 교육도시에서 다져진 시민 커뮤니티와 거버넌스 활동을 문화도시 사업으로 확장해 추진한다면 문화도시사업 정책방향에 걸맞은 사업으로 진행할 수 있고 오산시장과 시 집행부는 물론 의회, 유관 단체가 보여준 열정과 의지로 시민 거버넌스를 지원한다면 충분히 최종 지정의 문턱을 넘을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이날 오산시만의 특화된 문화도시 사업을 기획한 지원배 한신대학교 교수는 "경기 남부권에서 유일하게 빅데이터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는 한신대학교와 오산시가 협업을 통해 추진하는 문화도시 디지털 플랫폼 구축사업은 오산시가 문화도시 최종 지정이 되는 신의 한 수가 될 것이다"라며 추진하는 사업에 자신감을 내비쳤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앞으로 다양한 채널을 통해 문화도시에 대한 시민의 의지와 열정이 반영되도록 소통하고 공유하는 기회를 가질 것이며, 전문가 컨설팅과 현장 추진단의 목소리를 들을 것"이라고 문화도시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밝혔다.


한편 오산시는 5월중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해 '시민이 시를, 집을, 이름을, 미소를, 그리고 문화도시를 짓다'사업 공모와 시민의 의견과 참신한 아이디어를 수집하여 시민이 설계하고 시민이 지어가는 문화도시를 조성할 계획이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속보] 중대본 "1일~14일 경기 광주시 곤지암 일대 축...
코로나 확진자, 코로나19 (국제뉴스DB)중대본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을 공개했다.14일 중대본에 따르면 ...
산다라박 17년 전속계약 만료, 투...
(사진: 산다라박 인스타그램)그룹 ƈNE1' 출신 산다라박이...
충북도, K-바이오 랩허브 구축사업...
토론회 모습.(제공=충북도청)(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
[속보] 경기도 광주시 코로나19 확...
코로나 확진자 , 코로나19 (국제뉴스DB)경기도 광주시청에서 코...
메종 글래드 제주, 써머 풀캉스 패...
라이프스타일 큐레이터, 메종 글래드 제주에서는 여름 시즌을 맞...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4일 [금]

[출석부]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비요뜨
[포인트 경품]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