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광주시 신동헌 시장,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를 위한 포럼 개최

뉴트리션 | 2021.05.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광주시청

[뉴트리션] 광주시가 이천시, 여주시와 함께 GTX 노선 유치를 위해 머리를 맞댄다.


광주시는 이천, 여주시와 함께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노선 유치를 위한 포럼'을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포럼은 서울신문 주관으로 오는 25일 한국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광주-이천-여주, GTX노선 왜 필요한가'란 주제로 열리며 신동헌 광주시장, 엄태준 이천시장, 이항진 여주시장, 철도전문가, 교통연구원, 교수 등 7명이 토론자로 참여한다.


광주시는 GTX가 유치되면 시의 성장 잠재력이 확대되고 이천~여주 연결은 경강선을 통해 강원도까지 이어지는 발판이 되고 현 정부가 내세우는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상생발전의 기폭제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인구가 많은 대도시 교통인프라 확충도 중요하지만 기존 GTX 노선에 광주시와 이천시, 여주시를 잇는 GTX 노선을 확충한다면 국토 균형발전과 공정이라는 측면에서도 매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신동헌 시장은 "광주시는 수도권정비계획법, 팔당상수원 등 8대 중첩규제로 50년간 차별과 고통을 감내하고 희생해 왔다"며 "광주시는 교통수요에 맞는 인프라 구축이 시급한 상황이며 특별한 희생에는 특별한 보상이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신 시장은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GTX-D 반영 여부와 관계없이 GTX 도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현재 추진 중인 GTX-A(수서~동탄) 노선의 수서 분기를 통한 GTX 도입방안 및 광주시 철도망 구축을 위한 다양한 노선계획 수립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동헌 광주시장과 엄태준 이천시장, 이항진 여주시장은 지난 4월 1일 여주역 광장에서 'GTX가 세 도시와 연결되도록 해달라'는 내용이 담긴 건의문에 공동 서명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칠곡군의회 제273회 임시회, 17건 의안 심사 후 폐회
(칠곡=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경북 칠곡군의회(의장 장세학)는 최근 제273회 임시회 의정활동을 모두 마...
칠곡군, 코로나19 극복 위해 지방...
(칠곡=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경북 칠곡군이 '코로나19' 피해...
코로나19 환자였던 신현봉씨 서울...
(왼쪽으로)신현봉씨와 서울적십자병원 문영수 원장의 기념사진 (...
국토부, 2021년도 1차 도시재생뉴...
(세종=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국토교통부와 LH공사는 2021년도...
김성암 제21대 한국전력기술 사장 ...
(김천=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김성암(金聖巖) 前 한국전력공사...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0일 [월]

[출석부]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