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김태년 "내일 본회의 반드시 열겠다"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더불어민주당이하늘이 두 쪽 나도 5일본회의를 반드시 열겠다고 밝혔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4일 오전 국회에서 정책조정회의를 주재하며 "어떤 장애도 새로운 국회를 향한 전진을 막지 못할 것이고 일하는 국회로 나아가는 첫걸음으로 삼겠다"고 강경한 모습을 취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일하는 국회를 만드는 것은 21대 국회에 대한 국민의 지상명령"이라며 "일하는 국회를 만들어 국민의 삶을 지켜내고 국난을 극복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일하는 국회로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준비해 세계를 선도하는 대한민국의 새 역사를 만들어 가야 한다"며"입법과 예산으로 대한민국이 세계를 선도할 수 있는 기틀을 세워야 한다"고 K국회를 힘줘 말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이것이 21대 국회가 나아갈 방향이 국민께 인정받는 길이라고 확신한다"며 "야당은 여전히 과거의 잘못된 관행을 신주단지처럼 모시고 있지만 국민들게서는 과거의 잘못된 관행을 혁파하고 국회의 근본부터 바꾸라고 명령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또한 "법을 지키는 국회, 일하는 국회를 만드는 것이 최고의 국회 개혁"이라며 "야당이 총선 민심을 존중한다면 지금이라도 일하는 국회에 동참하는 것이 마땅하다"고 일갈했다.


이와 함께 "3차 추경안은 위기에 빠진 기업과 일자리를 지킬 백신이자 빠르고 강력하게 경제를 회복시킬 치료제가 될 것이고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승리를 견인할 강력한 문기가 될 것"이라고 확신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추경의 생명인 속도와 타이밍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법에 정해진 날짜에 국회 문을 열고 3차 추경 심사를 바로 시작할 수 있도록 야당의 협조를 촉구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속보] 양주역 침수, 네티즌 “양주역, 녹양역 사이 ...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한스경제=박창욱 기자] 경기 양주 지하철역에 침수됐다는 시민들의 제보가 줄을 ...
[실시간태풍경로] 태풍 ‘장미’ ...
기상청 제공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제 5호 태풍 장미가 오후...
연극 '레미제라블' 명작의 가치+탄...
viewer 사진=양문숙 기자대중에게 뮤지컬과 영화로 잘 알려...
크로스 오버 가수 고현주 미니앨범...
사진=(주)이앤씨지난 8월 8일 토요일 오후 3시, 6시에 각각 2회 ...
조권, 심쿵 하트
viewer 가수 조권이 1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에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8월 10일 [월]

[출석부]
빽다방 앗메리카노 (ICED)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