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정세균 "우리 아이들 등교 돕는 것 우리가 할 일"

국제뉴스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정세균 국무총리가 3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학생들의 등교 수업을 돕는 것이 바로 지금 우리가 할 일이라고 밝히고 있다.정세균 국무총리가 3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학생들의 등교 수업을 돕는 것이 바로 지금 우리가 할 일이라고 밝히고 있다.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3일 "5월 한달 간 학생들이 감염된 사례는 모두 70건이었지만 학교를 통한 감염은 아직까지 단 한건도 발생하지 않았다"며 "모두가 각자의 위치에서 방역수칙을 지키며 학생들의 등교수업을 돕는 것이 바로 지금 우리가 할 일"이라고 강조했다.


정세균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오늘 178만 학생들의 3차 등교수업이 시작된다"며 이같이 당부했다.


정세균 총리는 이어"다음주 중1, 초5·6학년생까지 등교하게 되면 모든 초중고 학생들이 학교에서 수업을 받게 된다"며 "우리 아이들의 안전과 관련된 일이기에 관계기관과 선생님, 학무모 모두가 심혈을 기울여 대응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수도권에서 산발적인 집단감염이 발생하고 있는 상황에서 등교수업을 예정대로 진행하는 것에 대해 일부 우려의 목소리가 있다는 점을 잘 알고 있으며 최근에 등교를 시작하거나 계획 중인 유럽과 아시아의 많은 국가들도 우리와 똑같이 갖고 있는 고민"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현재의 어려움 때문에 우리 아이들의 미래와 희망을 좌절시켜서는 안된다고 생각한다면서 우리가 전쟁의 포화 속에서도 천막학교를 운영했던 이유도 여기에 있다"고 힘줘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이것’과 똑같이 헤어스타일 변신한 윌리엄
윌리엄 인스타그램 [한스경제=허지형 기자] ‘슈돌’ 윌리엄이 새로운 헤어스타일을 공개했다. 19일 윌리...
‘A380 인천해서 이륙해 인천에서 ...
이사아항공이 목적지에 가지 않고 비행만 하고 다시 돌아오는 ‘...
연애혁명 박지훈, 1000만 뷰 공약 ...
박지훈이 '연애혁명' 1000만 뷰 달성 공약으로 동물 잠옷을 입고...
수원FC 라스, K리그2 20라운드 MVP...
사진제공/한국프로축구연맹수원FC라스가'하나원큐K리그2 2020' 2...
[속보] 집단 성폭행 정준영 징역 5...
대법원 2부는 24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특...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4일 [목]

[출석부]
삼립 신선꿀호떡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