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추격국가→선도국가…새 국가발전 전략"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청와대에서 제6차 비상경제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청와대)문재인 대통령이 1일 청와대에서 제6차 비상경제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서울=국제뉴스) 이정덕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일 하반기 경제정책 방향에 대해 "경제 위기 극복을 최우선에 두고 정부의 재정 역량을 총동원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제6차 비상경제회의 모두발언에서 "하반기에는 우리 경제를 빠르게 회복시켜 반드시 성장의 반등을 이뤄내야 하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앞서가기 위한 선도형 경제 기반을 구축해 나가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하반기에도 과감한 재정 투입을 계속 하기 위해 정부는 단일 추경으로 역대 최대 규모의 3차 추경을 편성했다"며 "금주 중 제출 예정인 추경안에 대해 국회의 조속한 심의와 처리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3차 추경까지 더하더라도 우리의 국가채무비율 증가폭이 다른 주요국들의 증가폭보다 훨씬 적다는 것을 감안해 달라"고 덧붙였다.


특히 문 대통령은 "한국판 뉴딜은 추격국가에서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한 새로운 국가발전 전략"이라며 "사람 우선의 가치와 포용 국가의 토대 위에 디지털 뉴딜과 그린 뉴딜을 두 축으로 나란히 세운 한국판 뉴딜을 국가의 미래를 걸고 강력히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디지털 뉴딜은 미래형 혁신경제를 선도하기 위한 것"이라며 "D.N.A 생태계와 비대면 산업을 육성하면서 국가 기반 시설을 대대적으로 디지털화해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을 속도 있게 추진하겠다"고 설명했다.


또한 "그린 뉴딜을 통해서는 지속 가능 성장의 길을 열어나갈 것"이라며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일원으로 기후 변화에 적극 대응해 나가면서 새로운 시장과 산업, 일자리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펜트하우스’ 이지아-김소연-유진-엄기준, 美친 존...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펜트하우스’ (사진제공=SBS)‘펜트하우스’ 이지아, 김소연, 유진, 엄기준, 신...
[가정예배 365-10월 25일] ‘말고...
찬송 : ‘겟세마네 동산의’ 457장(통 510)신앙고백 : 사도신경...
정다운, UFC 254 언더 카드 앨비와...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UFC 254' 정다운(사진=UFC SNS)UFC 정...
‘전지적 참견 시점’ ‘혼돈의 카...
이영자가 소백산 홍보대사로서 감사패를 받았다. 10월 24일 방송...
하빕 VS 게이치 'UFC 254' 스포티...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UFC 254' 하빕 VS 게이치(사진=UFC SN...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5일 [일]

[출석부]
역전우동 옛날우동
[포인트경매]
바르다 김선생 갈비만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