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임이자, 21대 국회 1호 법안 농산물 최저가격보장제법 대표발의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임이자 국회의원(국제뉴스DB)임이자 국회의원(국제뉴스DB)

(서울=국제뉴스) 박종진 기자 = '농산물 최저가격보장제 도입'을 위한 개정안이 제21대 국회에 제출됐다.


임이자 국회의원(미래통합당 경북 상주문경)은 1일 제 21대 국회 1호 법안으로 '농수산물 유통 및 가격안정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


임 의원의 제21대 국회 1호 법안은 그간 상주와 문경 지역 농민들과의 긴밀한 소통을 통해 마련됐으며, '농산물 최저가격보장제 도입'은 임 의원의 총선 대표 공약키도 하다.


현재 농산물의 가격이 폭등하는 경우 물가안정을 위한 수입 농산물의 유입으로 농가의 손해가 발생하고 있으며, 가격이 폭락할 경우 피해의 상당 부분을 농가가 부담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전국 65개 지방자치단체는 '농산물 최저가격 지원 조례', '농산물 가격안정 지원 조례' 등을 제정해 최저가격보장제를 시행하고 있지만, 열악한 지자체 재정상황을 고려해 제도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국가의 지원이 필요한 상황이다.('20년 1월 기준)


개정안은 농산물의 가격이 생산비 미만으로 하락하는 경우 그 차액을 생산자에게 지급하는'최저가격 보장제'도입을 법률에 명시하고, 그 시행을 위해 필요한 비용을 국가가 지원할 수 있도록 하며, 비용을 지원 받은 지방자치단체는 최저가격보장제 운영성과에 대해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게 보고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농산물 최저가격보장제법'을 대표 발의한 임 의원은 "현장에서 농산물의 가격안정을 위해 수매비축수입비축 등의 사후적 조치를 매년 실시하고 있으나 농업현장에서 체감하는 효과는 미미한 실정"이라며 "작년에 이어 올해도 마늘값 폭락으로 인해 농가소득이 생산비 이하로 떨어지는 일이 발생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정부의 농산물 수급예측 실패와 피해를 농민들에게 전가시키는 일만큼은 반드시 막아야 한다."며 "농산물의 가격안정과 농업인의 소득안정을 위해 최저가격보장제 도입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보이스트롯 결승 진출자' 박세욱 우승…'나이 12세'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보이스트롯' 박세욱(사진제공=MBN)'보이스트롯' 결승 진출자 TOP3 박세욱, 김다...
MBN '소나무' 다운증후군ㆍ중증 지...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MBN '소나무'(사진제공=MBN)MBN '소나...
JTBC G&S K리그1 파이널 라운드 고...
26일(토)?수원과 서울의 경기를 시작으로 이번 주말 하나원큐?K...
옥주현 합류, 맡은 역할은...
사진: 옥주현 SNS옥주현이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에 합류...
JYP 공식입장, 현재 상황은...
사진: 영상 캡처JYP엔터테인먼트 측이 트와이스 악플러와 관련해...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6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