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지성호 의원, 첫 의정행보로 탈북민 무연고자 묘소 참배

국제뉴스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6월 1일 지성호 국회의원이 의정활동 첫 행보로 의원 사무실 전 직원과 함께 탈북민 무연고자 묘소가 안치된 예원추모관을 방문하여 참배하고 있다.6월 1일 지성호 국회의원이 의정활동 첫 행보로 의원 사무실 전 직원과 함께 탈북민 무연고자 묘소가 안치된 예원추모관을 방문하여 참배하고 있다.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미래통합당 지성호 국회의원(비례대표)은 2020년 6월 1일 의정활동 첫 행보로 탈북민 무연고자 45명이 안치된 예원추모관을 방문하였다고 밝혔다.


지성호 의원은 지난달 30일 임기 시작과 동시에 의원실 체제를 「북한이탈주민 권익센터」로 전환하여 탈북민 권익을 보호하고 지원하는 업무에 주력하겠다고 밝히면서, 그 연장선상에서 북한이탈주민 권익 증진 결의를 다지기 위해 이번 탈북민 묘소를 참배하게 되었다.


지난해 관악구 소재 한 임대아파트에서 탈북 모자(母子)가 굶주리다 숨진 사건이 발생하면서 탈북자 복지 사각지대에 대한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특히, 행정당국 책임자의 진정성 있는 사과와 재발방지에 대한 명확한 대책을 내어놓지 못하고 있어 탈북민 사회의 우려 여론이 가라앉지 않고 있다.


현재 국내에 정착한 탈북민 규모는 35,000여명으로 추정되나 지방자치단체의 행정지원을 제 때에 받지 못하거나, 사회생활에 적응하지 못하여 생활고를 겪는 사람들이 많은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6월 1일 지성호 국회의원이 예원추모관을 방문하여 탈북민 무연고자 묘소에 헌화하고 있다.6월 1일 지성호 국회의원이 예원추모관을 방문하여 탈북민 무연고자 묘소에 헌화하고 있다.

정착 생활에 필요한 행정체계 적응이 미숙하다보니, 자립에 상당한 시간이 걸리는 것인데, 심각한 문제는 탈북민 한부모 가정 현황, 중증장애인 현황 등 탈북민 관련 각종 통계자료와 실태조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는 점이다.


특히, 가족을 두고 홀로 탈북을 하는 경우가 많고, 정확한 가족관계 등을 법적으로 증명하는 서류를 확보하기 어렵다 보니, 각종 혜택에서 서류미비로 거절되는 사례가 빈번하여 개선이 시급한 실정이다.


지성호 의원은 "인간답게 살지 못하여 죽음을 무릅쓰고 탈북을 강행하였는데, 대한민국에서도 가난 때문에 참변이 발생하고 있다는 사실에 가슴이 먹먹하다"며, "무거운 책임감을 가지고 필요한 법률을 마련하여 행정 미비점을 정비하고 적기에 예산이 지원될 수 탈북민 복지체계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2020년 추석 인사말 문구, 거래처·고객 추석 인사말...
(게티이미지뱅크.)2020년 추석 명절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올해 추석 연휴 기간은 9월 30일, 10월 1일, 10...
가을 여신 공효진 화보 공개 "포근...
배우 공효진의 로맨틱한 무드가 담긴 가을 화보가 공개됐다.?사...
‘볼빨간 라면연구소’ 함연지, 父...
MBC 추석 특집 ‘볼빨간 라면연구소’가 첫 방송을 앞두고 시청...
평택시, 코로나19 128번 확진자 발...
[뉴트리션] 평택시가 25일, 코로나19 128번 확진...
(여자)아이들 미연, 첫 연기 도전...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여자)아이들 미연(사진제공=큐브엔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5일 [금]

[출석부]
미샤 3천원권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