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안철수 "존중·타협, 정치의 기본"

국제뉴스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1일 "일하는국회는제도적보완을통해국회가일하도록강제하는것이지만가장중요한전제는상대에대한존중과배려, 타협과절충을통한원만한국회운영의자세가 정치의 기본"이라고 말했다.

안철수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더불어민주당은 21대 국회에서 '일하는 국회'를 강조하고 있고 국민의당 총선 1호 공약인 '일하는 국회'를 아무 양해도 없이 도용해 쓰고 있지만 제대로 실행에 옮겨질 수만 있다면 국민들게 좋은 일아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하지만 "불행하게도 지난 20대 국회 때 청와대와 여당에 무조선 협력하는 것을 협치로 인시했던 그들의 독선적인 행태가 21개 국회 원 구성 협상과정에서 어김없이 재현되고 있다"고 비판했다.


안철수 대표는 "상대에대한존중과배려, 타협과절충을통한원만한국회운영의자세 그것이정치의기본인데지금민주당에는그런존중과배려, 타협과절충의자세가보이지않다"고 지적했다.


또 "'일하는 국회'가 궁극적으로 정치에 대한 국민의 불신을 해소시키고 국회에 주어진 책무를 제대로 수행하는 것이라면 일하는 국회는 국회의 높은 도덕성과 자성기능이 함께 담보되어야 한다"며 "부도덕한 제 식구 감싸는 국회가 일을 잘 하리 만무하다"고 꼬집었다.


안철수 대표는 "지금 여권 소속 일부 의원들의 비리의혹에 대한 민주당 태도를 보면 이 정권 사람들은 장의와 공정, 법치에 대한 최소한의 가치와 기준이 있는 것인지 의심스럽다"고 힐난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이공천을준당사자들에대해21대국회에서윤리특위가구성되는대로, 민주당스스로즉시제소해국회차원의결자해지에나설것을촉구한다"며 "국회는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국민의 대표가 있다면 스스로 정리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안철수 대표는 "21대 국회에서는 윤리특위를 윤리위로 상설화시키고 지난 국회처럼 여야 싸움에 찌그러져 있는 명목상의 허수아비 기구가 아니라 국회의 최고의 윤리자정기구로서 기능과 권위를 확보하고 국회의원이 국민의 대표로서 그 자격에 문제가 있다고 판단될 경우 즉각적이고도 실질적인 조사와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만들어야 한다"고국회법을 개정을 촉구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보이스트롯 결승 진출자' 박세욱 우승…'나이 12세'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보이스트롯' 박세욱(사진제공=MBN)'보이스트롯' 결승 진출자 TOP3 박세욱, 김다...
MBN '소나무' 다운증후군ㆍ중증 지...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MBN '소나무'(사진제공=MBN)MBN '소나...
JTBC G&S K리그1 파이널 라운드 고...
26일(토)?수원과 서울의 경기를 시작으로 이번 주말 하나원큐?K...
JYP 공식입장, 현재 상황은...
사진: 영상 캡처JYP엔터테인먼트 측이 트와이스 악플러와 관련해...
옥주현 합류, 맡은 역할은...
사진: 옥주현 SNS옥주현이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에 합류...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6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