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미래통합당 "윤미향 사퇴, 국민에 대한 도리"

국제뉴스 | 2020.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황규환 미래통합당 부대변인황규환 미래통합당 부대변인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미래통합당은 29일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기자회견을 혹시나 하며 최소한의 양심을 기대했던 국민들 앞에서 윤 당선자는 고개는 숙였지만 태도는 당당했고 '죄송하다'고 했지만 반성은 없었다고 꼬집었다.


황규환 부대변인은 이날 오후 논평을 통해 "온 나라가 들끓는 동안에도 침묵으로 일관했던 윤 당선자이기에, 국회의원 임기시작을 하루 앞두고 열린 윤 당선자의 기자회견에 애당초 진정성이 있을 것이란 기대는 하지 않았다"며 이같이 비판했다.


황규환 부대변인은 "회계부정과 기부금 유용, 횡령 의혹에 대해 '악의적 보도'라고 일축했다. 후원금 모집 등 민감한 사안에 대해서는 '검찰조사중'이라는 허울 좋은 변명으로 피해갔고 상응하는 책임을 지겠다면서 사퇴 요구에 대해서는 거절했다"고 힐난했다.


특히 "구구절절 이야기했지만 속 시원한 해명은 없었고, 결국 '오늘 하루만 버티면 된다'는 생각만이 묻어나는 기자회견이었다"고 일갈했다.


그러면서 "윤 당선자는 이제 끝이라고 생각할지 모르겠지만 틀렸다. 이제 시작이라며 검찰의 수사와 법의 심판은 아직 시작 되지도 않았다"고 강조했다.


황규환 부대변인은 "'자리에 연연하지 않겠다'는 말이 진심"이라며 "스스로 사퇴하고 조사를 받는 것이 국민들에 대한 최소한의 도리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포장지만 바꾼 `가짜 마스크` , 의약품안전나라서 허...
사진:연합뉴스 무허가 공장에서 마스크 만든 마스크를 정식 ‘의약외품 KF94 마스크’로 속여 ...
서울시, 금천구에 원스톱 패션 제...
viewer 서울패션스마트센터 전경. /사진제공=서울시서울시는...
'서복' 박보검, 한국영화 최초 복...
viewer /사진=CJ엔터테인먼트배우 박보검이 ‘서복’을 통해...
신동엽-김원희, 13년만에 호흡…TV...
TV조선 제공 TV조선은 신동엽과 김원희가 새 예능 ...
[B하인드] 트와이스, 라디오스타 ...
28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트와이스 멤버들의...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9일 [목]

[출석부]
롯데빼빼로
[포인트경매]
몽쉘 크림케이크 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