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여주박물관, 독일작가 요하네스 문딩어 초대전 개최 - 머니S

머니S | 2020.05.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여주시 여주박물관에서는 오늘(8일)부터 7월 26일까지 미술작가 요하네스 문딩어 초대전 ‘Symbols and Signatures’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 사진제공=여주박물관
여주시 여주박물관에서는 8일부터 7월26일까지 미술작가 요하네스 문딩어 초대전 ‘Symbols and Signatures’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요하네스 문딩어(Johannes Mundinger) 작가는 독일의 미술작가로, 회화, 벽화 등 추상미술작품을 주로 선보이는 떠오르는 작가이다. 작은 캔버스에서부터 집과 공장의 외벽과 담장 등 벽화에 이르기까지 세계 곳곳의 도시에서 그의 작품을 찾을 수 있다.

요하네스 문딩어 작가는 2019년 여주를 방문한 바 있으며, 여주박물관 여마관 로비전시홀의 공간에 깊은 감명을 받고 전시 개최를 협의했다. 이후 독일에서 여주박물관에 어울리는 작품을 제작하여 이번 초대기획전에 작품을 선보이게 된다.

전시제목인 ‘Symbols and Signatures’는 ‘상징’과 ‘기호’를 의미한다. 전시작품은 직물과 회화 두 종류가 전시되는데, 특히 직물작품은 유럽연합 국가들의 국기(國旗)를 조각조각 이어붙인 작품으로, 평소 작가가 추구하는 분리와 경계, 상징과 기호, 정체성을 표출하고 있다. 우리는 보통 색깔과 모양으로 공통의 상징과 기호를 만드는데, 깃발과 국기가 그 대표적인 예이다. 

요하네스 문딩어 작가가 태어난 독일은 분단의 아픔을 넘어 통일을 이룬 나라로, 하나의 요소요소를 분리하고 다시 재조립하여 새로운 작품으로 창조된 그의 작품이 분단국가인 우리나라에서 선보이는 것 역시 큰 의미가 있다. 

여주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초대전은 해외작가와의 첫 협업 전시로, 지금까지 여주박물관에서 개최되었던 미술전시와는 전혀 다른 전시이며, 시민들과 관람객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Symbols and Signatures’ 전시는 8일부터 7월 26일까지, 여주박물관 여마관 로비전시홀에서 개최된다. 관람료는 무료이고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자 797명·사망자 3명…800명...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4월 23일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총 797...
돌아온 도시어부, 시즌3 티저 어부...
채널A '도시어부3' 제작진이 23일 이덕화, 이경규, 이태곤, 이수...
김병철·김우석·김지석...스토리...
배우 김국희, 김병철, 김우석, 김지석, 박민정, 박예니, 박훈, ...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세계 4대 ...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세계 4대 뮤지컬정답 업데이트리브메이트...
김충재·섭섭, 부산 금정구에 왜 ...
작가 김충재 씨가 지난 12일 부산 금정구 금사동 예술지구P에서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23일 [금]

[출석부]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 스타벅스 자몽 허니 블랙 티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