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육군, 병영생활전문상담관팀...대구 주민대상 심리상담 성공리에 마쳐

국제뉴스 | 2020.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육군, 병영생활전문상담관...대구 주민대상 심리상담 성공리에 마쳐.(사진제공.육군)

(육군=국제뉴스) 이운안 기자 = ’코로나19‘ 확진자가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던 지난 2월 대구광역시청의 상담인력 지원 요청을 받은 육군은 대구에 파견할 병영생활전문상담관(이하 상담관) 지원자를 모집했다. 


야전에서 장병들의 심리상담을 해오고 있던 상담관들은 나라를 위해 헌신할 기회가 주어졌단 생각에 자발적으로 지원을 요청했다. 


이들은 위험부담과 제한된 여건이 있었지만 임무가 먼저 떠올랐다고 한다. 


3군단 정관신 병영생활전문상담관은 “나라를 위해 봉사할 소중한 기회라고 생각했다”며, 지원서에 이름을 올렸다. 


부대운영을 고려해 최종적으로 편성된 13명의 상담관들은 지난 3월 2일부터 31일까지 대구광역시 통합심리지원단에 합류했다. 


이들이 맡은 임무는 대구지역 확진자 자가격리 대상자들과 전화상담을 하며 심리적 안정을 돕고, 위험환자를 식별해 조치하는 것이었다. 


여러모로 제한된 여건이었지만 나의 조그만 노력이 주민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다는 생각에 하루하루 최선을 다해 상담에 임했다. 


22일간 이들이 상담한 주민은 일일 평균 400여 명으로 총 8,500여 명에 달하며, 상담시간만 2,200여 시간에 달한다. 


하루 꼬박 8시간 동안 주민들의 이야기를 들어주며, 때론 함께 울고 함께 웃었다. 오로지 주민들이 평온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성심을 다했다. 


대구광역시의 요청에 따라 임무를 시작한 이들은 당시만 해도 2주만 지원할 예정이었으나 상황이 호전되지 않자 대구시는 앞으로 2주간 연장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제 임무를 마치고 가족을 만날 생각에 들떠 있던 이들이었지만 연장된다는 소식에 그 누구도 불평불만을 제기하지 않았다. 대구지역의 급박한 상황을 그 누구보다 잘 알고 있기에 오히려 임무가 주어진 것에 감사함을 표했다. 


한달여 간의 지원이 끝나갈 무렵 대구의 상황도 조금씩 안정되면서 대구시도 자체 인력으로 상담업무를 할 수 있게 되었다. 


부대로 돌아가 장병들에 대한 상담도 해야 했기에 이들은 지난 3월 31일 임무를 마치고 부대로 돌아왔다.  


육군은 상담관들의 노고를 치하하며, 참모총장 격려서신과 격려품을 전달했다. 


대구에서 받았던 뜨거운 감동과 소중한 경험을 토대로 이들은 2주간의 자가격리 기간을 거쳐 병영생활전문상담관으로서 장병들의 심리적 안정과 병영문화 개선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로또 952회 당첨번호·당첨지역 "당첨 2개 나온 명소...
본사db이번주 로또 당첨번호와 1등 당첨지역 등이 공개됐다.2월27일로또952화당첨번호는4, 12, 22, 24, 33,...
드라마 빈센조, 등장인물·빈센조...
(사진=충주시)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 가 20일 첫방송을 하...
동창생 반박글에 박혜수 논란 재점...
제2회 아세안 영화주간 홍보대사 박혜수(제공: 스튜디오 산타클...
학폭 인정 스트레이키즈 현진, 자...
(사진=JYP엔터테인먼트)최근 학교폭력 논란에 휩싸인스트레이키...
HMM, GS칼텍스와 원유 장기운송계...
HMM 초대형 유조선(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HMM(대표이사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8일 [일]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페레로로쉐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리바게뜨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