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정치

육군 제20기갑여단 이정주 중사, 급성백혈병 환자에 조혈모세포 기증

국제뉴스 | 2020.04.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육군 제20기갑여단 이정주 중사, 생면부지 급성백혈병 환자에 조혈모세포 기증.(사진제공.육군)

(육군=국제뉴스) 이운안 기자 = ‘코로나19’로 국민들이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 한 육군 간부의 대가없는 생명 나눔이 따뜻한 감동을 주고 있다.

   
     ▲ 육군 제20기갑여단 이정주 중사.

사연의 주인공은 육군 제20기갑여단 번개대대에서 전차장으로 임무수행중인 이정주(32세) 중사로 최근 생면부지의 급성 백혈병 환자에게 조혈모세포를 기증했다.


이 중사는 지난 2008년 초임 부사관 시절 헌혈에 참여하던 중 간호사로부터 조혈모세포 기증자가 저조해 환자들이 치료를 받지 못하는 사례가 많다는 설명을 듣고 조혈모세포 기증자로 등록했다.


이로부터 12년이 흐른 지난 1월 23일 이 중사는 한국조혈모세포은행협회로부터 유전자가 일치한 환자가 있어 기증을 할 수 있다는 반가운 소식을 접했다. ‘환자분이 지금 얼마나 간절히 연락을 기다리고 있을까’하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는 이 중사는 한 치의 망설임없이 기증에 최종 동의했다.


이 중사의 아내도 든든한 후원자가 되었다. 한 사람의 생명을 살리는 뜻 깊은 일이고, 아무도 할 수 없는 일이기에 기쁜 마음으로 동참할 수 있도록 이 중사의 결정에 전적인 지지를 보냈다.


피를 만드는 어머니 세포 역할을 하는 조혈모세포는 백혈병, 혈액암 환자의 건강을 되찾게 하는 큰 희망이지만 비혈연 관계에 있는 기증자와 환자의 유전자가 일치할 확률은 수만 분의 1 정도로 기증 대상자를 찾기가 쉽지 않다.


하지만 이 중사는 나에게도 언젠가 소중한 기회가 찾아올 것이라는 확신을 가지고 군 생활간 규칙적인 운동과 철저한 식단관리를 해 왔다. 


특히 이번 기증 소식을 접한 뒤 부대의 전폭적 지원 아래 ‘코로나19’로 제한된 여건 속에서도 기증 전 건강검진 후 자가격리를 하며, 수술 전까지 꾸준히 건강을 관리해 왔다.


부사관 임관 후 이웃을 위해 꾸준히 봉사활동을 해 온 이 중사는 이번 기증을 통해 받은 교통비도 백혈병 환우모임에 기부할 예정이다.


“작은 나눔이지만 환자분에게 삶의 희망을 주었다고 생각하니 뿌듯하다”는 이 중사는 “코로나를 극복해 가고 있는 대한민국의 저력처럼 환자분도 용기를 잃지 않고, 병마와의 사투에서 절대 포기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빨리 회복해서 전우들 곁으로 돌아가 주어진 임무수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전소미 독립선언문, 삼일절 기념식 참석 왜?
전소미가수 전소미가 3.1절 기념식에 참석했다.전소미는 이날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서 열린 3·1절 기념...
송혜교 기증, 벌써 10년째 독립운...
사진제공=송혜교 SNS배우 송혜교가 삼일절을 맞아 기부 선행을 ...
홈플 초빅딜데이 오후 2시 홈플퀴...
홈플러스 홈플 정답은?홈플 초빅딜데이 홈플러스 퀴즈 정답이 공...
김동성, 현재 상태는? "수면제 다...
김동성 (사진= SNS 캡쳐)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김동성(41)...
배성우 퇴사, 형 배성우 소속사 들...
배성우 인스타그램배성재가 SBS를 떠났다.배성재는 1일 오전 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1일 [월]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리바게뜨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