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위험한 약속, 사이다 전개로 일일드라마 계보 잇는다(종합)

더팩트 | 2020.03.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KBS2 새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은 '우아한 모녀'의 후속으로 방송되는 드라마다. /KBS 제공
KBS2 새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은 '우아한 모녀'의 후속으로 방송되는 드라마다. /KBS 제공

김신일 감독 "'위험한 약속'은 서스펜스 복합장르"

[더팩트 | 문병곤 기자] '위험한 약속'이 기존과 일일드라마와 다른 빠른 전개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27일 KBS2 새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극본 마주희, 연출 김신일)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배우 박하나 고세원 강성민 박영린 이창욱 김혜지, 감독 김신일은 시청자들에게 사이다 전개를 약속하며 많은 시청을 당부했다.


'위험한 약속'은 불의에 맞서다 벼랑 끝에 몰린 한 소녀 차은동(박하나 분)과 그녀와 약속을 저버린 남자 강태인(고세원 분)이 7년 뒤 다시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감성 멜로 복수극이다. '우아한 모녀'의 후속으로 방송되는 '위험한 약속'은 KBS 일일드라마의 새로운 계보를 이어받는 작품이 될 수 있을지 주목 받고 있다.


박하나는 불의에 당당히 맞서고 솔직한 캐릭터 차은동을 연기한다. 그는 "의리파 차은동은 의리 때문에 모든 사건을 겪게되는 캐릭터"라며 "대본을 받고 연기를 너무 해보고 싶은 캐릭터였다. 기존에 맡았던 캐릭터와 달리 감정선이 한 단계 더 깊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극 초반에는 열아홉 살을 연기한다. 이후 26살 차은동이 나오는데 조금 더 세련되고 성숙한 연기를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7년 전 차은동과 약속으로 인해 관계가 얽혀버린 강태인은 고세원이 연기했다. 그는 '위험한 약속'의 작가 마주희에 대한 신뢰감을 보였다. 그는 "제가 3년 전 했던 '돌아온 복단지'가 마주희 작가의 작품이다. 작가님에 대한 믿음이 컸다"며 "시놉시스를 봤을 때 강태인이란 캐릭터가 매력적으로 다가오더라. 복잡 미묘 감정 가진 인물이라서 어렵긴 하지만 도전해볼 만하겠다 싶었다"고 밝혔다.


또 그는 "연기자로서 전형적이지 않은 인물 자체가 상당한 매력이다. 그동안 못 봤던 캐릭터 만든다는 게 매력적으로 다가왔다"며 "강태인은 강하고 완벽주의자다. 근데 마음 안에는 외로움이 있다. 그걸 표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배우 고세원(왼쪽)과 박하나는 7년 전 사건으로 인해 관계가 얽히게 되는 강태인과 차은동을 연기한다. /KBS 제공
배우 고세원(왼쪽)과 박하나는 7년 전 사건으로 인해 관계가 얽히게 되는 강태인과 차은동을 연기한다. /KBS 제공

차은동과 강태인의 관계를 얽히게 만든 장본인이자 악역 최준혁은 강성민이 맡았다. 그는 지금까지 맡았던 악역보다 훨씬 악랄한 모습을 보여주는 것을 연기의 포인트로 잡았다. 강성민은 "모든 사건의 발단이자 악인이다. 그런 모습에 더 끌린 것 같다. 지금까지 안 해본 모습인데 흔한 말로 제대로 된 욕빋이가 되고 싶은 욕심이 생겼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최준혁이 악마 같은 모습을 보여주는 역할이라면 박영린이 연기한 오혜원은 동정심이 가는 악역이다. 박영린은 "오혜원은 야망과 성공을 쟁취하기 위해 무슨 짓이든 하는 욕심이 많은 인물이다. 하지만 사실은 굉장히 겁보"라며 "소심하고 끊임없이 흔들리고 갈등한다. 이러한 내면의 갈등을 어떻게 표현할지 대본을 보며 연구를 많이 했다"고 전했다.


김신일 감독의 "'위험한 약속'은 서스펜스 복합장르"라는 말처럼 드라마는 단순한 복수극을 넘어 감성적인 멜로도 갖추고 있다. 이 멜로의 한 축을 담당하는 인물은 이창욱이 연기한 한지훈이다. 한지훈은 대기업 애프스포츠그룹의 회장 아들이다.


이창욱은 "한지훈이란 캐릭터는 자은동에 유턴 없는 직진 사랑을 보여주는 캐릭터"라며 "작품의 소용돌이 속에서 차은동을 숨 쉬게 해주고 방패가 돼주는 남자다. 처음엔 사고뭉치지만 다양한 환경과 사회를 마주하면서 그리고 사랑을 알게 되면서 성장한다. 한지훈의 무지개 같은 모습을 기대해 달라"고 당부했다.


끝으로 배우진은 기존 일일드라마와 다른 '위험한 약속'만의 매력이 '빠른 전개'라고 입을 모았다. 박하나는 "고구마는 필요 없다. 사이다만 있다. 사건 전개도 빠르고 눈이 즐겁다"고 고세원은 "이제까지 볼 수 없었던 빠른 전개와 긴장감이 100회 동안 시청자분들을 브라운관 앞에서 떠나지 않게 할 것"이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위험한 약속'의 막내로 참여한 김혜지는 드라마의 관전 포인트로 욕망을 꼽았다. 그는 "제가 보는 드라마의 관전 포인트는 욕망이다. 배우들 한분 한분 역할들이 강한 욕망 가지고 있다. 그걸 관전 포인트로 보시면 재밌게 보실 것"이라고 말했다.


'위험한 약속'은 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돌아온 황금복' '나만의 당신' 등을 집필한 마주희 작가와 KBS 드라마스페셜 2019 '그렇게 살다'로 드라마 부문 이달의 PD상을 수상한 김신일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오는 30일 오후 7시 50분 첫 방송된다.


soral215@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② 신부의 로망을 완성하는 모니카블랑쉬 웨딩드레스
고급스러운 소재와 정교한 디테일이 만나 품격 있는 신부의 모습을 표현한다. Designed by MONICABLANCHE?...
휘성 CCTV, 어디까지 추락하나..
▲ 사진=MBN 방송화면 캡처 가수 휘성이 수면마취...
남태현· 장재인 양다리 공방ing.....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한 때 연인이었던 밴드 '사우스...
`사랑의 콜센터` 임영웅, 달달한 ...
사진: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방송 ...
에이핑크, 완전체 컴백 …1년 3개...
사진:연합뉴스 '10년차 걸그룹' 에이핑크가 4월 13일...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4월 3일 [금]

[출석부]
GS25 2천원권
[포인트경매]
[신세계상품권] 5천원